태그 사진

#광화문광장

서울시가 4월부터 광화문 광장에서 대규모 집회·시위가 열리더라도 버스는 양방향으로 계속 다닐 수 있게 된다고 13일 밝혔다. 광화문광장은 대규모 집회·시위가 열릴 때 모든 차로가 통제되는 경우가 잦았으나, 서울시는 경찰과 협의해 세종대로 동쪽 차도에 가변식 이동시설물을 설치해 양방향으로 상시 버스 통행이 가능하도록 하겠다는 방침을 세웠다.

ⓒ서울시 제공2020.02.13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모든 시민은 기자다!" 오마이뉴스 편집부의 뉴스 아이디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