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today29)

최근 김연아 전 피겨스케이트 선수를 연상하게 하는 조형물이 세워져 논란이 일었던 4번 수취대 위에는 제작 업체에서 조형물을 철거해 비어있는 상태다. 업체는 다른 조형물로 대체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영숙2017.09.02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