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김동환 (heaneye)

17일 오후, 속초 해수욕장 입구의 한 건물 뒷편에 포켓몬 GO 게이머들이 자리를 깔고 게임을 하고 있다. 이 자리는 4개의 포켓스탑이 겹치는 자리라 게이머들 사이에서 '명당'으로 꼽힌다.

ⓒ김동환2016.07.19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관련기사

74kg. '밥값'하는 기자가 되기위해 오늘도 몸무게를 잽니다. 살찌지 않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