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이지언 (ecoshop)

당진 석탄화력발전소

충남지역은 국내 석탄화력발전 설비의 절반 가까이 집중 가동되고 있지만, 추가 건설되는 석탄화력발전 설비의 대부분도 당진, 보령, 태안 등 충남지역에 몰리면서 미세먼지 오염을 더욱 악화시킬 것으로 우려된다.

ⓒ환경운동연합2016.05.31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관련기사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