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근로정신대

"5월 24일, 역사가 시작됐습니다"

지난달 24일, 광주지방법원에서 양금덕 할머니(84) 등 원고 5명이 미쓰비시를 상대로 위자료 6억 600만원을 청구한 손해배상 소송 첫 재판이 열렸다. 재판에 앞서 할머니들이 기자회견을 열었다.

ⓒ최문석2013.06.18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관련기사

저는 진실과 공익적 가치를 추구하는 예비 언론인입니다.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