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근로정신대

미쓰비시중공업 나고야 항공기 제작소로 동원된 근로정신대 어린 소녀들이 일본인 한 감독관으로부터 지시사항을 듣고 있다. 맨 왼쪽 고개를 돌리고 있는 아직 앳된 표정의 한 소녀 얼굴이 오히려 더 애처롭게 보인다.

ⓒ나고야 미쓰비시 조선여자근로정신대 소송 지원회2011.11.03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관련기사

'근로정신대 할머니와 함께하는 시민모임' 상임대표를 맡고 있습니다.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