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사진

#프로야구

유영구 전 한국야구위원회 총재(왼쪽)와 김택진 엔씨소프트 대표(왼쪽 두 번째)가 지난 3월 31일 오후 경남 창원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제9구단 창단승인식에 참석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정치권의 입김 없이 뽑혔던 유 전 총재는 프로야구 흥행과 제9구단 창단에 큰 힘을 보탰다.

ⓒ엔씨소프트2011.03.31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관련기사

정의당 동작구위원장. 전 스포츠2.0 프로야구 담당기자. 잡다한 것들에 관심이 많습니다.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