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사진

#미디어법 강행처리

22일 국회 본회의에 상정된 방송법 일부개정법률안이 재적 294인에 재석 145인으로 과반수인 147명을 넘기지 못한 것으로 전광판에 표시됐음에도 이윤성 부의장이 재표결에 부치자 강성종 민주당 의원이 의장석쪽으로 뛰어올라 거세게 항의하고 있다. 사진 오른편 위쪽으로 누군가가 의장석을 향해 던진 종이뭉치도 보인다.

ⓒ남소연2009.07.22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