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창원 의창구 대산면 북부리 동부마을 팽나무
 창원 의창구 대산면 북부리 동부마을 팽나무
ⓒ 윤성효

관련사진보기

 
드라마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에 나와 일명 '우영우 팽나무(포구나무)'로 불린 경남 창원 북부리 팽나무가 드디어 천연기념물로 지정되었다.

문화재청은 29일 열린 제8차 천연기념물분과 문화재위원회에서 창원 북부리 팽나무를 국가지정문화재인 천연기념물로 지정하고 오는 10월 7일 관보에 고시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문화재청은 "이 팽나무는 무형유산인 마을당제와 팽나무(주변 경관 포함)라는 자연유산이 복합적으로 결합한 대표적인 국가유산으로, 드라마를 통해 소덕동 팽나무로 국내외에 널리 알려지며 화제가 된 나무"라고 소개했다.

이 팽나무는 오랫동안 동부마을 공동체의 구심점이었고. 마을주민들이 팽나무를 신목으로 여겨 당산제를 시작해 현재까지 90여 년간 지속하는 등 마을 고유의 전통을 이어왔다.

팽나무가 위치한 언덕에서 낙동강을 경계로 북쪽에는 하남읍, 남쪽에는 대산면의 넓은 평야 지대가 펼쳐져 있어 기존에 지정된 팽나무의 입지와는 차이가 있는 독특한 경관적 가치를 인정받았다고 문화재청은 설명했다.

또 문화재청은 "지정조사 단계에서부터 문화재청과 창원시, 마을주민이 함께 공동협의체를 구성하여 관람객 증가에 따른 주민 불편 사항 해결과 생육환경을 고려한 보호책 마련 등 적극 행정 차원에서 다각도로 노력한 점도 인정받았다"고 했다.

한편, 9월 30일부터 문화재청과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드라마 제작사인 에이스토리가 협업하여 창원 북부리 팽나무의 천연기념물 지정 과정을 웹툰으로 제작해 부천국제만화축제(BICOF)에서 첫 선을 보인다.

10월 12일에는 천연기념물로 지정된 것을 기념하는 축하행사가 팽나무 인근에서 열릴 예정이다.

문화재청은 지난 8월 말에 해당 나무에 대해 천연기념물 지정 예고를 하고 30일간 의견수렴 과정을 거쳤다.

창원 북부리 팽나무는 수령 약 500년으로, 나무높이 16m, 가슴둘레 6.8m, 수관폭(나무의 가지와 잎이 달린 최대 폭)이 27m로, 기존에 천연기념물로 지정되어 있는 예천 금남리와 고창 수동리의 팽나무와 비교해도 손색없는 규모를 자랑한다.

이 팽나무는 2015년 7월 창원시 보호수로 지정되었고, 박정기 노거수를찾는사람들 대표활동가가 2021년 2월에 천연기념물 지정을 신청하기도 했다.

문화재청은 이번에 '청와대 노거수 군'도 함께 천연기념물로 지정했다.

 

댓글2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