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방세환 광주시장이 1일 취임선서를 하고 있다.
 방세환 광주시장이 1일 취임선서를 하고 있다.
ⓒ 광주시

관련사진보기

 
"아이에게 꿈을, 청년들에게는 기회를, 어르신께는 복지를 제공하는 3대가 행복한 광주시를 만들기 위해 솔선수범하는 자세로 민선 8기를 이끌겠다."

방세환 광주시장은 1일 남한산성 아트홀 대극장에서 취임식을 열고 민선8기 첫발을 내디뎠다. 

방 시장은 취임사를 통해 "이 자리에서 취임 인사를 할 수 있도록 성원해 주시고 올곧은 길로 이끌어 주신 40만 광주시민 여러분께 감사하다"고 인사를 전했다. 

방 시장은 이날 오전 8시 현충탑 참배로 공식 일정을 시작했으며 오전 10시부터 개최된 취임식을 통해 민선 8기 출범을 선언했다.

취임 선서, 취임사, 축하공연 순으로 진행된 이날 취임식에는 전‧현직 국·도·시의원을 비롯해 기관사회단체장, 시민 등 1000여명이 참석했다.

이어 방 시장은 취임 첫 일정으로 집중호우로 인한 피해 현장 점검, 교통 문제 현안 해결을 위한 민생현장을 방문했다. 
 
방세환 시장이 광남고교 앞 도로개설 공사 현장에서 관계자들에게 설명을 듣고 있다.
 방세환 시장이 광남고교 앞 도로개설 공사 현장에서 관계자들에게 설명을 듣고 있다.
ⓒ 광주시

관련사진보기

   
방세환 광주시장은 도로개설 공사 현장을 찾아 교통체증에 대한 현장의 목소리를 경청했다.

이날 방 시장은 태전동 광남고등학교 앞 도로개설 공사 현장을 방문, 태전지구 교통 현안에 대한 주민들의 건의 사항을 청취하고 의견을 나눴다.

이에 대해 광주시는 "취임 당일 현장 방문으로 도로공사 현장을 선택한 배경에는 광주시 최대 현안인 교통 문제가 민선 8기 최우선 과제로 방 시장의 광주시 교통 문제 해결을 위한 의지 표현"이라고 설명했다. 

방 시장은 "광주시 대부분의 도로가 출‧퇴근 시간과 주말이면 교통정체로 몸살을 앓고 있으며 그중 태전‧고산지구 주민들은 교통정체로 극심한 고통을 겪고 있다"며 "현재 추진 중인 광남고등학교 앞 도로개설 공사와 태전지구에서 성남~장호원 도로에 직접 연결하는 중대동 램프개설 공사가 완료되면 태전지구의 교통량이 다소 분산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현재 광주시의 주요 교통체증은 국도 중심의 개발로 간선도로 기능 상실이 원인"이라며 "근본적인 해결책은 광주시 숙원사업인 국도 43‧45호선 우회도로가 제6차 국도‧국지도 건설계획(26~30)에 반영될 수 있도록 국토교통부에 건의하고 시에서 계획하고 있는 순환도로 제4구간(오포~초월)이 조속히 착공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오는 2023년에는 광남고등학교 앞 도로개설공사, 세종~포천고속도로, 2024년에 성남~장호원 도로 중대동 램프개설공사가 각각 준공될 예정이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삶은 기록이다" ... 이 세상에 사연없는 삶은 없습니다. 누구나의 삶은 기록이고 그만한 가치가 있습니다. 사람사는 세상 이야기를 사랑합니다. p.s 10만인 클럽으로 오세요~ 당신의 삶에서 승리하세요~!!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