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 완도신문

관련사진보기


더불어민주당 후보 대 무소속 후보 간 치러진 6.1 전남 완도군 가 선거구(완도읍·노화읍·소안면·보길면) 군의원 선거에서 재선에 도전한 최정욱 민주당 후보가 3936표를 얻으며 1위를 차지했다. 

가 선거구에서는 3전 4기 끝에 조영식 무소속 후보도 2위로 당선됐다. 군민 B씨는 "조 후보는 선거전부터 동정론이 많이 있었다. 시종일관 유권자에게 진심으로 다가가는 모습이 좋은 평가를 받은 것 같다"고 말했다. 

지난 선거에서 민주당 기호 1-가번을 받으며 신예로 입성했다가 이번 선거에서 무소속으로 출마한 박재선 후보와 지난 선거에서 무소속 출마했다 낙선, 이번 선거에서 민주당으로 출마한 박성규 후보 모두 당선됐다. 

한편, 군의원 가 선거구와 마찬가지로 민주당 대 무소속 후보로 치러진 나 선거구(금일읍· 고금면·금당면·생일면)에서는 무소속으로 출마한 김양훈·조인호 후보가 당선됐다

덧붙이는 글 | 이 기사는 완도신문에도 실렸습니다.


태그:#완도신문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완도신문은 1990년 9월 자본과 권력으로부터 자유롭고, 참 언론을 갈망하는 군민들의 뜻을 모아 창간했다. “진리는 반드시 따르는 자가 있고 정의는 반드시 이루는 날이 있다”는 사훈을 창간정신으로 자본과 권력으로부터 자유로운 언론의 길을 걷고 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