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양승조 전 충남지사
 양승조 전 충남지사
ⓒ 이재환

관련사진보기

 
6.1 지방선거에서 재선 도전해 실패한 양승조 더불어민주당 충남지사가 책임은 전적으로 자신에게 있다고 밝혔다. 득표율 46.12% 얻은 양승조 지사는 53.87%인 국민의힘 김태흠 당선인에게 패했다.

양 지사는 이날 '도민 여러분께 드리는 글'이란 짧은 메시지를 통해 "이번 도지사 선거에서 여러분의 선택을 받지 못했다"며 "많은 도민께서 지지와 성원을 보내주셨음에도 당선되지 못한 것은 오직 저 양승조의 부족함 때문이다. 여러분의 사랑과 기대에 보답하지 못해 송구하다"고 낙선 인사를 했다.

그러면서 "그동안 제게 보내주신 사랑을 잊지 않겠다"라며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자유주의자. 개인주의자. 이성애자. 윤회론자. 사색가. 타고난 반골. 충남 예산, 홍성, 당진, 아산, 보령 등을 주로 취재하고 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