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동네슈퍼 무인화 사업을 추진하고 있는 도시공유플랫폼이 자사 상품결제 서비스에 카카오 간편 결제 서비스 '지갑 QR코드'를 탑재하는 제휴 협약을 맺었다.

도시공유플랫폼과 카카오는 29일, 경기 성남시 고등동에 있는 한국형 무인매장 'AISS Go24'에서 박진석 도시공유플랫폼 대표와 양주일 카카오 부대표가 참석한 가운데 제휴 협약식을 열었다.

이번 제휴에 따라 도시공유플랫폼의 무인매장에서는 출입 및 전자출입명부 관리 등 서비스 전반에 디지털 스마트화가 지원되고, 카카오 간편 결제 등을 통해 결제 과정도 편리해질 것으로 기대된다.

도시공유플랫폼은 국내 처음으로 인공지능(AI) 무인 주류판매 기술특례기업으로 선정돼 성남시 고등동에 24시간 주류 구매가 가능한 무인편의점인 'AISS Go24'를 오픈해 운영 중이다. 또 중소벤처기업부 산하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이 추진하는 스마트상점 및 스마트슈퍼 사업의 스마트 기술 공급업체로 선정됐다. 이에 따라 스마트상점을 올해 안에 2만 곳, 스마트슈퍼는 향후 5년간 4000곳을 무인 디지털화한다는 계획이다.

박진석 도시공유플랫폼 대표는 "카카오와의 업무 협약으로 회사가 적극 추진 중인 전국 골목의 소매장 무인화 사업과 AI 무인주류매장의 결제 서비스에 큰 날개를 달게 됐다"면서 "무엇보다 회사가 역점 추진 중인 소상공인들의 소매장 스마트 기술을 지원하는 데 큰 원군을 얻었다"고 밝혔다.

양주일 카카오 부대표는 "도시공유플랫폼이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워진 소상공인에게 첨단 기술을 지원하는 프로젝트에 함께하게 돼 의미가 크다"라며 "앞으로 골목상권의 소상공인들의 가게 경영에 기술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