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 길 잃고 사람 산책로에 와 버린 왜가리 동네 산책로를 걷다가 길 잃은 왜가리를 만났어요. 마치 '난 누군가, 또 여긴 어딘가(어리둥절)' 하는 눈치였어요(이 동네에는 물고기가 살 만한곳이 없는 것 같은데...).
ⓒ 늘보양

관련영상보기

 
동네 산책로를 걷다가 길 잃은 왜가리를 만났어요. 마치 '난 누군가, 또 여긴 어딘가(어리둥절)' 하는 눈치였어요(이 동네에는 물고기가 살 만한곳이 없는 것 같은데...). 어디선가 물고기 사냥에 성공하고는 날다가 길을 잃어서 당황한 듯했어요. 잠시 어리둥절한 모습으로 걷다가 다시 날아갔습니다. 부디 원하는 곳을 찾았길 바라!

덧붙이는 글 | 이 기사는 '귀염뽀짝 신기방기 동물자랑' 공모작입니다.


태그:#왜가리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모든 시민은 기자다!" 오마이뉴스 편집부의 뉴스 아이디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