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국회에 국정감사가 있다면 지역(지방)의회엔 행정사무감사가 있습니다. 지난 13일부터 부산시의회는 부산시민의 대표자로서 부산시와 부산시교육청의 행정사무를 감사하고 있는데요.

특히나 올해는 현직 시장이 성비위 사건으로 사퇴해 시장직이 공석인 상황에서 시정은 차질 없이 운영됐는지, 코로나19 국면에서 부산시와 교육청의 대응은 적절했는지, 북항을 비롯한 난개발 문제는 어떻게 진행되고 있는지 등 주요한 지역의제가 많은 만큼 부산시의회의 감시·견제 역할이 더욱 중요하다고 할 수 있습니다.

이번 행정사무감사는 11월 13일부터 26일까지 진행됩니다. 벌써 행정사무감사 일정의 절반을 지나고 있는데요. 시의회가 부산시와 교육청을 감시·견제하는 역할이라면, 시의회의 활동을 지역민에게 알리고 여론을 형성하는 것은 지역언론의 역할입니다. 지역언론은 시의회의 활동을 정확하게 알리고 있을까요? 지역언론이 행정사무감사를 어떻게 보도하고 있는지 짚어봤습니다.

부산시의회는 6개의 상임위로 구성돼 있는데요. 11월 13일부터 하루 평균 적게는 4개, 많게는 6개 상임위에서 행정사무감사를 진행 중입니다. 부산시의회 홈페이지엔 행정사무감사 보도자료가 일부 올라와 있었는데요. 북항재개발 방향성 점검, 해운대 더베이101 재산세 감면 혜택, 무분별한 공공 행정용어, 부산롯데타워 문제점과 대책 마련 촉구 등 부산 지역의 정치 이슈는 무엇인지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11/13~18 부산시 행정사무 감사 관련 보도 건수 
*신문은 지면기사, 방송은 전체 뉴스 기준(중복된 보도는 1건으로 집계)
 11/13~18 부산시 행정사무 감사 관련 보도 건수 *신문은 지면기사, 방송은 전체 뉴스 기준(중복된 보도는 1건으로 집계)
ⓒ 부산민주언론시민연합

관련사진보기


하지만 정기 행정사무감사에 대한 지역언론의 관심은 실망스러운 수준이었는데요. 지난 13일부터 18일까지 '행정사무감사'를 언급한 지역언론의 보도는 11건에 불과했습니다.

지역언론 5개사 모두 해양교통위원회의 활동을 주요하게 다뤘는데요. 11건의 보도 중 8건에서 해양교통위원회의 북항재개발, 롯데타워 문제를 언급했습니다. 부산시의회의 6개 상임위에서 13, 16, 17, 18일 나흘 간 행정사무감사가 이뤄졌음에도 특정 상임위로만 지역언론의 관심이 쏠린 모습이었습니다.

해양교통위원회 외 다른 상임위 관련 기사는 3건으로 KBS부산 2건, 부산일보 1건이 있었습니다. KBS부산 <부산 행정 질타…"동물원 소송 공동 대응">(11/17, 김아르내 기자)은 도시환경위원회에서 나온 삼정동물원 소송건 관련 내용을 다뤘고, <부산시 올바른 국어 사용 100억 투입…효과 '미흡'>(11/16·17, 단신)은 행정문화위원회 소속 시의원의 보도자료 기반 보도였습니다. 부산일보는 <시립미술관 비 줄줄 샜는데 시는 리모델링 질질 부산 시민이 김환기·박수근 그림 못 보는 이유>(11/16, 오금아 기자)를 통해 부산시의회 행정문화위원회 소속 의원들의 질의 내용을 전했습니다.

부산MBC는 '행정사무감사'를 직접 언급한 보도는 없었는데요. 11월 15일 <장비도 없이 낙찰…공사 지연 후 '범람'>(류제민 기자)의 경우 '행정사무감사'에 대한 언급이 없어 건수 집계에서 제외하긴 했지만, 기사가 전달한 내용은 인터뷰이로도 등장한 도시환경위원회 손용구 시의원의 질의 내용이었습니다.

특히 이번 행정사무감사에 앞서 부산공공성연대·부산참여연대(11/3), 부산시민운동단체연대(11/7) 등 시민단체는 행정사무감사 의제 및 모니터링 계획을 발표하고 해당 의제를 시의회에 전달했는데요. 부산공공성연대·부산참여연대는 시민 의제 1위로 코로나19 대응을 꼽았습니다. 시의원들이 관련 질의를 하지 않았다면 하지 않은 대로, 했다면 어떤 내용을 했는지 전달해야 하지만 코로나19 관련 행정사무감사 보도는 없었습니다.

지역언론의 행정사무감사 보도 중 KBS경남의 기획이 눈에 띄었는데요. 경상남도의회는 11월 4일부터 16일까지 행정사무감사를 진행했고, KBS경남은 11월 10일부터 행정사무감사를 토대로 경남의 현안과 쟁점을 들여다보는 연속 기획 보도를 이어가고 있습니다.

부산시의회의 행정사무감사가 진행되고 있지만 지역언론이 보도하지 않으면 부산시민은 시의회가 어떤 활동을 하고 있는지, 관심 가져야 할 문제는 무엇인지 알 수가 없는데요. 남은 기간, 행정사무감사 일정 이후에라도 부산시의회의 활동을 지역민에게 적극적으로 알리고 전달하는 지역언론의 역할을 기대합니다.
 
 <부산시 행정사무 감사 관련 보도 목록>(11/13~11/18)
 <부산시 행정사무 감사 관련 보도 목록>(11/13~11/18)
ⓒ 부산민주언론시민연합

관련사진보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1994년 불공정한 언론 보도와 행태를 개혁하기 위해 설립한 단체로, 설립 목적인 언론감시, 시민을 위한 다양한 미디어교육, 시민미디어참여를 위한 지원과 제도 마련, 정부의 언론정책 및 통제 감시와 개선방안 제시 등의 활동을 하고 있습니다. 시민주권시대를 맞아 시민이 스스로 미디어를 생산하고 유통할 수 있도록 실험하고 지원하는 일을 기획하고 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