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진주실크박물관 건립 자문위원회의.
 진주실크박물관 건립 자문위원회의.
ⓒ 진주시청

관련사진보기

 
경남 진주에 '실크박물관' 건립이 추진된다. 진주시는 4일 시청 상황실에서 각 분야별 자문위원이 참석한 가운데 실크박물관 건립 자문위원회의를 열어 구체적인 방안을 논의했다고 5일 밝혔다.

실크박물관 건립 자문위원회는 진주실크박물관 건립과정 전반에 협력체계를 구축하고 다양한 의견을 수렴, 반영하고자 지난해 12월 출범했으며, 실크, 문화재, 건축 분야별 전문가와 기업 대표 등 16명으로 구성, 운영 중이다.

이날 회의에서는 실크박물관 건립에 따른 분야별 다양한 의견들이 제시됐다. 특히, 실효성 높은 전시 콘텐츠 및 프로그램 발굴, 콘텐츠에 따른 공간 구성에 대한 논의, 유물 수집과 앞으로의 연구과제 등에 대해 참석자 간 강도 높은 질의 토론이 이뤄졌다.

건축분야에서 최삼영 건축총괄계획가는 건축적 규모는 축소하고 친환경적이며 품격 있는 건축물로 만들어야 하나, 규모는 작고 담을 내용이 많아서 깊은 논의가 필요하다는 의견을 주었다.

한복디자이너 이진희 진주실크 홍보대사는 실크박물관이 단순히 유물을 전시하는 데만 그치지 않고 볼거리, 먹을거리, 즐길거리를 제공하여 많은 사람들이 찾는 공간으로 만들어야 한다고 했다.

진주시는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들이 다양한 의견을 개진하였지만, 품격있는 건축물과 특색있는 콘텐츠를 토대로 관람객의 발길이 끊이지 않는 실크박물관을 건립하여야 한다는 데에는 의견을 같이했다"고 전했다.

진주시 관계자는 "오늘 자문위원회에서 제안해 주신 의견을 진주실크박물관 건립 과정에 적극 수렴하겠다"며 "전 연령층을 대상으로 많은 시민들이 이용할 수 있는 복합문화공간을 조성할 것"이라고 말했다.

진주실크박물관은 2023년 개관을 목표로, 실크전문단지 내에 건축 부지 4477㎡, 연면적 2426.68㎡ 지하 1층, 지상 2층 규모로 조성 중이며, 현재 문화체육관광부에 2020년 하반기 공립박물관 설립타당성 평가서를 제출한 상태이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