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 사진 조연섭기자

관련사진보기


체계적인 역사기록과 대안 제시를 위한 민간 중심의 '강원기록문화협의체'가 3일 원주에서 출범했다.

이 협의체는 그동안 개별적으로 기록하고 활동해온 기록들을 통합 플랫폼 구축을 통해 사회적 자원화하고 경제적 가치로 선순환되는 구조로 만들고자 공공과 민간전문가 중심으로 출범한 거버넌스 공동체다.

이날 출범식은 도내에서 콘텐츠 활용 분야 전문가로 알려진 유현옥 한국여성수련원 원장, 최초 여성 광부를 사진으로 기록한 박병문 다큐 사진작가, 강원아카이브협동조합 김시동 대표 등 다양한 분야 기록문화경험자, 기관담당자 20여 명이 참여했다.
 
ⓒ 사진 조연섭기자

관련사진보기

 
ⓒ 사진 조연섭기자

관련사진보기

 
ⓒ 사진 조연섭기자

관련사진보기


이 협의체는 강릉원주대학교 LINC+사업단과 시민기록문화 확산을 위한 다양한 아카이브 포럼, 대한민국기록문화축제 준비를 포함한 각종 기록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날 출범식에서 김영규 철원 역사문화연구소 소장을 초대 회장으로 선출했다. 또한 실질적인 행정을 담당할 사무총장은 강원아카이브협동조합 김시동 대표를 선출하고 본격 협의체 활동에 들어갔다.

회장에 선출된 김 회장은 "지역중심 역사발굴과 문화자원 활용 문제를 연대하고 상호 협력을 통한 사회적 공감대를 조성하는 공동체로 목적이 유사한 공공과 민간조직 활동이 상호 보완적인 관계로 사회적 효과를 도출하고 싶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 사진 조연섭기자

관련사진보기

 
ⓒ 사진 조연섭기자

관련사진보기

 
ⓒ 사진 조연섭기자

관련사진보기

 
ⓒ 사진 조연섭기자

관련사진보기

 
ⓒ 사진 조연섭기자

관련사진보기

 
ⓒ 사진 조연섭기자

관련사진보기


▶ 해당 기사는 모바일 앱 모이(moi) 에서 작성되었습니다.
모이(moi)란? 일상의 이야기를 쉽게 기사화 할 수 있는 SNS 입니다.
더 많은 모이 보러가기

태그:#모이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영동종합방송프로덕션 대표, 동해케이블TV 아나운서, 2017~18년 GTI 국제무역 투자박람회 공연 총감독, 묵호등대마을 논골담길,송정막걸리축제 기획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