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 성남시
 
경기도 성남시가 코로나19 조기 극복을 위한 민생경제 대책의 일환으로 '성남형 연대안전기금' 온라인·현장 접수를 시작한 지 9일 만에 43%의 신청률을 달성했다. 

9일부터 신청을 받고 있는 성남형 연대안전기금 사업은 성남시민 모두에게 10만원씩 지급하는 ▲성남시 재난연대 안전자금 ▲만7세~12세 아동에게 4개월 동안 월 10만원씩 지급하는 '아동양육 긴급돌봄' ▲관내 소상공인 개소당 100만원씩 지급하는 '소상공인 경영안정비' 등이다.

이중 성남시 재난연대 안전자금과 아동양육 긴급돌봄은 사회적 거리두기 차원에서 대상자 수를 고려해 온라인 신청 접수를 먼저 진행했다. 

17일 오전 현재까지 접수된 건은 성남시 재난연대 안전자금 34만9340건, 아동양육 긴급돌봄 1만9936건으로, 각각 전체 대상자의 38%가 신청을 했다.

코로나19로 타격을 입은 소상공인을 위한 경영안정비는 온라인 1만5279건, 현장 접수 9411건 등 모두 2만4690건이 접수돼 대상자의 53%로 신청한 것으로 나타났다. 

시는 신속한 지원을 위해 심사를 우선으로 마친 95개소 소상공인 9500만원 지급을 1차 완료했다.

은수미 성남시장은 "경제적 어려움을 겪은 시민들에게 정확하고 신속하게 기금이 지급되어 인권의 거리를 좁히는 것이 성남시 전체의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될 것"이라며 "기존의 복지안전망 외의 사각지대까지 발굴 및 지원하여 시민 전체와 성남시의 지역경제를 지켜내겠다"라고 전했다.

한편 '성남형 연대안전기금'의 자세한 내용 확인 및 온라인 신청은 성남시 홈페이지에서 가능하다. 현장접수는 오는 20일부터 주소지 행정복지센터에서 진행된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삶은 기록이다" ... 이 세상에 사연없는 삶은 없습니다. 누구나의 삶은 기록이고 그만한 가치가 있습니다. 사람사는 세상 이야기를 사랑합니다. p.s 10만인 클럽으로 오세요~ 당신의 삶에서 승리하세요~!!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