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처인구 보건소 전경
 처인구 보건소 전경
ⓒ 용인시

관련사진보기

 
경기 용인시에서 하루사이에 확진자가 3명 늘었다. 

용인시는 평택 9번 확진환자와 접촉한 시민과 미국서 귀국한 시민 등 용인시민 3명이 24일 코로나19 확진환자(용인-38, 39, 40번)로 추가됐다고 24일 밝혔다.  

기흥구 구갈동 풍림아파트의 Ap씨(36세‧용인-38번)와 처인구 모현읍 초부리의 Aq씨(37세‧용인-39번), 기흥구 중동 대원칸타빌 아파트에 거주하는 Ar씨(25세‧용인-40번)가 전날 코로나19 진단검사에서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 가운데 Ap씨(용인-38번)는 지난 21일 평택에서 양성 판정을 받은 평택 9번 확진환자와 접촉했고, Aq씨(용인-39번)는 친구 관계인 Ap씨와 연달아 접촉한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평택 9번 확진환자는 지난 10~14일 기흥구 구갈동 강남마을 계룡리슈빌 아파트 7단지에 거주하는 Am씨 부부(용인-32, 33번)의 자택에 머문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 따라 이 환자로부터 코로나19에 감염된 용인시민이 4명으로 늘었다.

시는 경기도에 이들을 이송할 국가지정 격리병상 배정을 요청하고 Aq씨와 Ar씨의 가족에 대해 자가격리 조치한 뒤 검체를 채취할 예정이다. Ap씨는 혼자 거주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또 이들을 격리병상으로 이송한 뒤 자택과 주변을 방역소독할 방침이다.

시는 이들에 대한 역학조사관의 구체적인 조사 결과가 나오는 대로 공개범위 내 동선과 접촉자 등을 파악해 시 홈페이지와 SNS 등을 통해 알릴 방침이다.

이날 오전 10시 기준 용인시의 코로나19 확진환자는 총 40명이며, 이 가운데 7명이 완치돼 격리 해제됐고 153명이 검사를 받는 중이다. 또 관외 등록된 용인시민 환자는 11명이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삶은 기록이다" ... 이 세상에 사연없는 삶은 없습니다. 누구나의 삶은 기록이고 그만한 가치가 있습니다. 사람사는 세상 이야기를 사랑합니다. p.s 10만인 클럽으로 오세요~ 당신의 삶에서 승리하세요~!!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