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식탁에 투명가림막을 설치하고 점심식사를 하고 있는 용인시 공무원들
 식탁에 투명가림막을 설치하고 점심식사를 하고 있는 용인시 공무원들
ⓒ 용인시

관련사진보기


경기 용인시에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한 이색 풍경이 펼쳐졌다. 

16일 용인시는 직원들이 마주보며 밥을 먹는 동안 비말 감염에 노출되지 않도록 아크릴 소재의 가림막 72개를 설치했다.

시청 직원들은 이날 가림막이 설치된 시청 구내식당에서 2교대로 점심을 먹었다.

한편, 시는 집단감염을 예방하기 위해 11곳의 출입문 가운데 3곳만 개방하고 열화상카메라나 비접촉온도계로 모든 방문객의 체온을 체크하고 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삶은 기록이다" ... 이 세상에 사연없는 삶은 없습니다. 누구나의 삶은 기록이고 그만한 가치가 있습니다. 사람사는 세상 이야기를 사랑합니다. p.s 10만인 클럽으로 오세요~ 당신의 삶에서 승리하세요~!!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