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농구 안양 KGC인삼공사의 외국인 선수 덴젤 보울스가 24일 오후 인천국제공항 제2여객터미널을 통해 입국하고 있다. 이날 오전 KBL이사회는 '코로나19' 사태 영향으로 시즌을 조기 종료하기로 결정했다. 덴젤 보울스는 이 결정을 모른 채 입국한 것으로 알려졌다.

▲ [오마이포토] ⓒ 권우성


프로농구 안양 KGC인삼공사의 외국인 선수 덴젤 보울스가 24일 오후 인천국제공항 제2여객터미널을 통해 입국하고 있다.

이날 오전 KBL이사회는 '코로나19' 사태 영향으로 시즌을 조기 종료하기로 결정했다. 덴젤 보울스는 이 결정을 모른 채 입국한 것으로 알려졌다. 
 

 프로농구 안양 KGC인삼공사의 외국인 선수 덴젤 보울스가 24일 오후 인천국제공항 제2여객터미널을 통해 입국하고 있다. 이날 오전 KBL이사회는 '코로나19' 사태 영향으로 시즌을 조기 종료하기로 결정했다. 덴젤 보울스는 이 결정을 모른 채 입국한 것으로 알려졌다. 공항에 도착한 덴젤 보울스 선수가 마스크를 쓰고 있다.

인터뷰 전 마스크 쓰기. ⓒ 권우성

  

 프로농구 안양 KGC인삼공사의 외국인 선수 덴젤 보울스가 24일 오후 인천국제공항 제2여객터미널을 통해 입국하고 있다. 이날 오전 KBL이사회는 '코로나19' 사태 영향으로 시즌을 조기 종료하기로 결정했다. 덴젤 보울스는 이 결정을 모른 채 입국한 것으로 알려졌다. 공항에 도착한 덴젤 보울스 선수가 마스크를 쓰고 있다.

너무 작은 마스크(?). ⓒ 권우성

  

 프로농구 안양 KGC인삼공사의 외국인 선수 덴젤 보울스가 24일 오후 인천국제공항 제2여객터미널을 통해 입국하고 있다. 이날 오전 KBL이사회는 '코로나19' 사태 영향으로 시즌을 조기 종료하기로 결정했다. 덴젤 보울스는 이 결정을 모른 채 입국한 것으로 알려졌다.

힘들게 착용한 마스크. ⓒ 권우성

  

 프로농구 안양 KGC인삼공사의 외국인 선수 덴젤 보울스가 24일 오후 인천국제공항 제2여객터미널을 통해 입국하고 있다. 이날 오전 KBL이사회는 '코로나19' 사태 영향으로 시즌을 조기 종료하기로 결정했다. 덴젤 보울스는 이 결정을 모른 채 입국한 것으로 알려졌다.

기자들과 인터뷰 하는 덴젤 보울스 선수. ⓒ 권우성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마이포토] 마스크 벗고 활짝 웃는 삼성라이온즈 타일러 살리디노

삼성라이온즈의 외국인 선수 타일러 살리디노가 24일 오후 인천국제공항 제2여객터미널을 통해 입국하며 '코로나19'에 대비해 착용한 라텍스 장갑을 벗고 있다. 타일러 살리디노 선수는 구단이 마련한 버스를 타고 대구로 이동해 선별진료소에서 '코로나19' 검진을 받을 예정이며 음성이 확인되면 훈련을 시작할 것으로 알려졌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