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농구 안양 KGC인삼공사의 외국인 선수 덴젤 보울스가 24일 오후 인천국제공항 제2여객터미널을 통해 입국하고 있다. 이날 오전 KBL이사회는 '코로나19' 사태 영향으로 시즌을 조기 종료하기로 결정했다. 덴젤 보울스는 이 결정을 모른 채 입국한 것으로 알려졌다.

▲ [오마이포토] ⓒ 권우성


프로농구 안양 KGC인삼공사의 외국인 선수 덴젤 보울스가 24일 오후 인천국제공항 제2여객터미널을 통해 입국하고 있다.

이날 오전 KBL이사회는 '코로나19' 사태 영향으로 시즌을 조기 종료하기로 결정했다. 덴젤 보울스는 이 결정을 모른 채 입국한 것으로 알려졌다. 
 

 프로농구 안양 KGC인삼공사의 외국인 선수 덴젤 보울스가 24일 오후 인천국제공항 제2여객터미널을 통해 입국하고 있다. 이날 오전 KBL이사회는 '코로나19' 사태 영향으로 시즌을 조기 종료하기로 결정했다. 덴젤 보울스는 이 결정을 모른 채 입국한 것으로 알려졌다. 공항에 도착한 덴젤 보울스 선수가 마스크를 쓰고 있다.

인터뷰 전 마스크 쓰기. ⓒ 권우성

  

 프로농구 안양 KGC인삼공사의 외국인 선수 덴젤 보울스가 24일 오후 인천국제공항 제2여객터미널을 통해 입국하고 있다. 이날 오전 KBL이사회는 '코로나19' 사태 영향으로 시즌을 조기 종료하기로 결정했다. 덴젤 보울스는 이 결정을 모른 채 입국한 것으로 알려졌다. 공항에 도착한 덴젤 보울스 선수가 마스크를 쓰고 있다.

너무 작은 마스크(?). ⓒ 권우성

  

 프로농구 안양 KGC인삼공사의 외국인 선수 덴젤 보울스가 24일 오후 인천국제공항 제2여객터미널을 통해 입국하고 있다. 이날 오전 KBL이사회는 '코로나19' 사태 영향으로 시즌을 조기 종료하기로 결정했다. 덴젤 보울스는 이 결정을 모른 채 입국한 것으로 알려졌다.

힘들게 착용한 마스크. ⓒ 권우성

  

 프로농구 안양 KGC인삼공사의 외국인 선수 덴젤 보울스가 24일 오후 인천국제공항 제2여객터미널을 통해 입국하고 있다. 이날 오전 KBL이사회는 '코로나19' 사태 영향으로 시즌을 조기 종료하기로 결정했다. 덴젤 보울스는 이 결정을 모른 채 입국한 것으로 알려졌다.

기자들과 인터뷰 하는 덴젤 보울스 선수. ⓒ 권우성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