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더스 까라마조프' 인간 내면의 선과 악! 25일 오후 서울 대학로의 한 공연장에서 열린 뮤지컬 <브라더스 까라마조프> 프레스콜에서 하이라이트 장면이 시연되고 있다. <브라더스 까라마조프>는 러시아 대문호 도스토옙스키의 소설 '까라마조프가의 형제들'을 원작으로 한 창작 뮤지컬로 인간 내면에 숨겨진 모순과 욕망, 그리고 선과 악이 혼재하는 인간의 본성에 대한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5월 3일까지 대학로 자유극장.

▲ [오마이포토] '브라더스 까라마조프' 인간 내면의 선과 악! ⓒ 이정민


25일 오후 서울 대학로의 한 공연장에서 열린 뮤지컬 <브라더스 까라마조프> 프레스콜에서 하이라이트 장면이 시연되고 있다.

<브라더스 까라마조프>는 러시아 대문호 도스토옙스키의 소설 '까라마조프가의 형제들'을 원작으로 한 창작 뮤지컬로 인간 내면에 숨겨진 모순과 욕망, 그리고 선과 악이 혼재하는 인간의 본성에 대한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5월 3일까지 대학로 자유극장.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오마이포토] '브라더스 까라마조프' 다시 태어난 까라마조프가의 형제들

25일 오후 서울 대학로의 한 공연장에서 열린 뮤지컬 <브라더스 까라마조프> 프레스콜에서 하이라이트 장면이 시연되고 있다. <브라더스 까라마조프>는 러시아 대문호 도스토옙스키의 소설 '까라마조프가의 형제들'을 원작으로 한 창작 뮤지컬로 인간 내면에 숨겨진 모순과 욕망, 그리고 선과 악이 혼재하는 인간의 본성에 대한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5월 3일까지 대학로 자유극장.

[오마이포토] '덕생일지' 소희, 팬들을 향한 사랑

배우 소희가 26일 오전 서울 강남구 언주로의 한 공연장에서 열린 웹드라마 <덕생일지> 제작발표회에서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덕생일지>는 학교폭력과 테러 소재 추리 스릴러물을 예고했던 현생테러범의 프리퀄로, 찍덕(사진 찍는 덕후)와 홈마(홈페이지 마스터)의 이야기를 담은 드라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