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싸이코패스 다이어리' 윤시윤-정인선-박성훈, 호구 반전 스릴러! 배우 윤시윤과 정인선, 박성훈이 13일 오후 서울 논현동의 한 호텔에서 열린 tvN 새 수목드라마 <싸이코패스 다이어리> 제작발표회에서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싸이코패스 다이어리>는 어쩌다 목격한 살인사건 현장에서 도망치던 중 사고로 기억을 잃은 주인공이 살인 과정이 기록된 다이어리를 우연히 얻게 된 뒤 자신이 싸이코패스 연쇄살인마라고 착각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20일 수요일 오후 9시 30분 첫 방송.

▲ '싸이코패스 다이어리' 윤시윤-정인선-박성훈, 호구 반전 스릴러!배우 윤시윤과 정인선, 박성훈이 13일 오후 서울 논현동의 한 호텔에서 열린 tvN 새 수목드라마 <싸이코패스 다이어리> 제작발표회에서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이정민

 
사고로 기억을 잃은 상태에서 본인이 연쇄살인을 저지른 '싸이코패스'가 아닐까란 착각을 하게 된다면, 이후 어떤 일이 벌어질까?

tvN 새 수목드라마 <싸이코패스 다이어리>는 이런 착각에 빠진 인물이 겪는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13일 오후 서울 강남구 임피리얼팰리스에서 열린 제작발표회에는연출을 맡은 이종재 PD와 류용재 작가 그리고 배우 윤시윤(육동식 분), 정인선(심보경 분), 박성훈(서인우 분)이 참석했다. 
 
<싸이코패스 다이어리>는 지난해 9월 14%의 시청률을 올리며 주목을 받은 tvN 드라마 <백일의 낭군님>을 연출한 이종재 감독, 그리고 tvN <피리부는 사나이> <라이어게임> 극본을 쓴 류용재 작가의 작품이다. 
 
이종재 PD는 "장르적인 요소가 있지만 유쾌한 드라마"라면서 "약자가 강자에게 큰 소리를 낼 수 있다는 메시지도 담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육동식 캐릭터는 진지하지만 자신이 싸이코패스라는 착각 속에 빠져 사는 인물인데, 코미디적 요소도 담고 있다"라고 말했다. 이어 "박성훈, 정인선을 캐스팅한 것은 스릴러로 넘어가는 장르적인 요소들을 위한 것이다. 이런 설정을 지켜보는 재미가 쏠쏠할 것"이라고 말했다. 
 
류용재 작가는 "드라마는 김환채, 최성준 작가와 공동으로 썼다"면서 3명의 공동 작가 시스템에 대해 "속도감 있게 극본을 써 내려 갈 수 있었고 마감도 잘 지킬 수 있었다"고 전했다.
 
진짜 싸이코패스랑 가짜 싸이코패스와의 대결
 
'세상 제일의 호구'가 자신이 '희대의 연쇄살인마'라는 착각에 빠진다는 독특한 설정을 통해 웃음과 긴장감 그리고 카타르시스를 동시에 선사하겠다는 것이 제작진의 목표다. 자신이 싸이코패스라는 착각에 빠진 육동식과 진짜 싸이코패스 서인우의 대결구도 등에서 피어나는 긴장감이 드라마의 관전 포인트다.
 
"저는 싸이코패스입니다. 아니, 싸이코패스라고 착각하는 증권회사 말단 사원이자 자칭 호구라 불리는 육동식 역을 맡았습니다."(윤시윤)
  

'싸이코패스 다이어리' 윤시윤, 반전매력으로 무장! 배우 윤시윤이 13일 오후 서울 논현동의 한 호텔에서 열린 tvN 새 수목드라마 <싸이코패스 다이어리> 제작발표회에서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싸이코패스 다이어리>는 어쩌다 목격한 살인사건 현장에서 도망치던 중 사고로 기억을 잃은 주인공이 살인 과정이 기록된 다이어리를 우연히 얻게 된 뒤 자신이 싸이코패스 연쇄살인마라고 착각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20일 수요일 오후 9시 30분 첫 방송.

▲ '싸이코패스 다이어리' 윤시윤, 반전매력으로 무장!배우 윤시윤이 13일 오후 서울 논현동의 한 호텔에서 열린 tvN 새 수목드라마 <싸이코패스 다이어리> 제작발표회에서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이정민

 
윤시윤은 자신을 싸이코패스라고 소개하며 현장의 웃음을 자아냈다. <녹두꽃> 촬영 당시 <싸이코패스 다이어리> 시나리오를 받은 그는 육동식 캐릭터에 완전히 매료되었다고 한다. 그는 "어리바리한 캐릭터와 싸이코패스 연기를 잘 섞어서 표현하면 어떨까 생각했다"면서 "훌륭하고 리얼한 싸이코패스 연기와 비교할 순 없지만 호구가 혼재된 괴짜 싸이코패스가 탄생할 것"이라고 자신했다. 

비록 가짜 싸이코패스를 연기하지만 실제 싸이코패스인 박성훈의 연기 모니터링도 열심히 했다고 한다. 그는 실제 싸이코패스 역을 맡은 박성훈의 큰 키와 외모에 대해 "가끔 (현장에서 보고 있으면) 너무 멋있다는 생각이 들더라"면서 "연기도 '엣지'있게 잘해주셔서 내가 더 어리바리하고 바보같이 연기할수록 서로의 캐릭터가 살아나겠다 싶었다"고 말했다.
  

'싸이코패스 다이어리' 박성훈, 고래에서 싸이코패스까지 배우 박성훈이 13일 오후 서울 논현동의 한 호텔에서 열린 tvN 새 수목드라마 <싸이코패스 다이어리> 제작발표회에서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싸이코패스 다이어리>는 어쩌다 목격한 살인사건 현장에서 도망치던 중 사고로 기억을 잃은 주인공이 살인 과정이 기록된 다이어리를 우연히 얻게 된 뒤 자신이 싸이코패스 연쇄살인마라고 착각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20일 수요일 오후 9시 30분 첫 방송.

▲ '싸이코패스 다이어리' 박성훈, 고래에서 싸이코패스까지배우 박성훈이 13일 오후 서울 논현동의 한 호텔에서 열린 tvN 새 수목드라마 <싸이코패스 다이어리> 제작발표회에서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이정민

 
박성훈은 과거 KBS 드라마 <저스티스>에서 자신이 맡았던 탁수호 역을 언급하며 "전 배역은 감정이 결여된 소시오패스였고 이번에는 감정이 즉각적이고 충동적인 싸이코패스다"라고 소개했다. 냉혹하고 치미한 싸이코패스 연쇄살인마 서인우를 연기하는 박성훈도 드라마 대본을 보자마자 바로 참여의사를 밝혔다. 박성훈은 "처음에는 부담을 가졌다가 대본이 (인생에 있어서) 손에 꼽힐 정도로 재미있어서 그 부담감이 사라져버렸다"고 말했다.
 
"유재석, 한석규, 최수종이 만약 싸이코패스라면?"
 
박성훈은 "누가 봐도 나이스한 유재석, 한석규, 최수종 선배님이 알고 보면 싸이코패스라면 섬뜩하지 않을까 하는 생각을 하면서 캐릭터를 만들어냈다"면서 "생활밀착형 싸이코패스를 연기하기 위해 노력했다"고 말했다. 극 중 그는 육동식의 손에 들어간 다이어리의 진짜 주인으로, 포식자로서의 갈증을 달래기 위해 살인을 저지르는 진짜 싸이코패스 살인마를 연기한다.
 
동네 경찰 심보경 역은 정인선이 연기한다. 시나리오를 앉은 자리에서 바로 다 읽었다는 그는 "나다운 것이 무엇인지 고민하면서 캐릭터를 잡아간 것이 이전 드라마와의 차별점이다"라면서 "이번 드라마에선 걸크러시한 모습과 털털한 모습을 보시게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제작진은 민감하고 세밀하게 내용을 다루었다고 강조했다. 류 작가는 "이런 싸이코패스가 성공하는 시대에서 어떻게 살아가야 할 것인지, 싸이코패스처럼 남에게 해를 끼치는 괴물이 되어야만 살아남을 수 있는 세상인가라는 이야기에서부터 시작된 드라마"라면서 "싸이코패스를 희화화하거나 단지 도구로 쓰기 위해서 이 소재를 택한 건 아니다"라고 말했다.
  

'싸이코패스 다이어리' 류용재 작가 류용재 작가가 13일 오후 서울 논현동의 한 호텔에서 열린 tvN 새 수목드라마 <싸이코패스 다이어리> 제작발표회에서 작품을 소개하고 있다. <싸이코패스 다이어리>는 어쩌다 목격한 살인사건 현장에서 도망치던 중 사고로 기억을 잃은 주인공이 살인 과정이 기록된 다이어리를 우연히 얻게 된 뒤 자신이 싸이코패스 연쇄살인마라고 착각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20일 수요일 오후 9시 30분 첫 방송.

▲ '싸이코패스 다이어리' 류용재 작가류용재 작가가 13일 오후 서울 논현동의 한 호텔에서 열린 tvN 새 수목드라마 <싸이코패스 다이어리> 제작발표회에서 작품을 소개하고 있다.ⓒ 이정민

조연들의 화려한 애드리브도 드라마의 관전 포인트 중 하나다. 이 PD는 "조연들의 애드리브가 굉장히 많다"면서 "억지로 웃기려는 코미디가 아닌 극 중에서 벌어지는 재미있는 에피소드가 많다"고 설명했다. 윤시윤도 "큐 사인이 나면 리허설 때 없었던 애드리브가 나왔다. 극본을 쓴 세 작가님이 보시면 '내가 이렇게 썼었나'라고 할 정도"라고 현장 분위기를 전했다.

극 중 이한위는 육동식의 아버지 육종철 역을 허성태는 조폭 장칠성 역, 최대철은 육동식의 상사 공찬석 역, 김기두는 육동식의 입사 동기 박재호 역을 맡았다. 여기에 사무실 막내 오미주 역은 이민지, 심보경의 아버지 역은 김명수, 심보경의 부사수 순경 허택수 역은 최성원이 연기한다.
 
한편 드라마는 오는 20일부터 매주 수목 오후 9시 30분 방송된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 당신이 좋아할 만한 기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