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짜 진짜 좋아하는 한국에서 데뷔를 할 수 있어서 정말 행복하다." (사라) 

전원 일본인인 5인조 걸그룹 허니팝콘이 컴백했다. 지난해 3월, 미니 1집 <비비디바비디부>를 발표하고 한국 활동을 시작한 이들은 두 번째 미니앨범 < 디에세오스타(De-aeseohsta) >로 새로운 모습을 선보이게 됐다. 5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의 한 공연장에서 이들의 새 앨범 발매 쇼케이스가 열렸다. 

3인조에서 5인조로 개편... 새 출발
 

'허니팝콘' K-POP사랑하는 일본 소녀들 KE48 출신 AV배우 미카미 유아를 포함한 5인조 일본인 걸그룹 허니팝콘(유아, 모코, 나코, 루카, 사라)이 5일 오후 서울 상암동의 한 공연장에서 열린 두 번째 앨범 < 디에세오스타(De-aeseohsta) >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타이틀곡 '디에세오스타'를 선보이고 있다. 새 앨범'디에세오스타(De-aeseohsta)'는 꿈과 희망을 그리는 허니팝콘의 주문으로, 지나간 시간은 잊고 지금의 나를 위해 용기를 갖고 사랑하자는 뜻을 담고 있다.

▲ '허니팝콘'5인조 일본인 걸그룹 허니팝콘(유아, 모코, 나코, 루카, 사라)이 5일 오후 서울 상암동의 한 공연장에서 열린 두 번째 앨범 < 디에세오스타(De-aeseohsta) >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타이틀곡 '디에세오스타'를 선보이고 있다.ⓒ 이정민

 
허니팝콘은 이번 컴백에서 팀 개편을 시도했다. 기존멤버인 SKE48 출신 미카미 유아, 사쿠라 모코에 더해, 팀을 졸업한 미코를 대신해 오디션으로 뽑힌 새 멤버 나코, 루카, 사라가 합류하여 5인조로 거듭났다. 멤버 전원이 일본인으로 구성된 K-POP 걸그룹이다. 물론 한국어 노래를 부른다.

이번 앨범은 1집에 비해 더욱 설레는 소녀감성의 귀여운 매력을 어필한다. 타이틀곡 '디에세오스타'를 비롯해 수록곡 '바보야', '피어나(Violet)'까지 총 3곡이 담겼다. '디에세오스타'는 꿈과 희망을 그리는 허니팝콘의 주문을 칭하는 단어로, 지나간 시간들은 다 잊어버리고 지금의 나를 위해 용기를 내서 사랑하자는 뜻을 품고 있다.

이들은 한국에 대한 애정을 드러내며 "K팝 아티스트를 사랑한다"고 밝히기도 했다. 특히 사라는 소녀시대를, 나코는 여자친구를 좋아한다고 말했고, 미카미 유아는 "트와이스 선배님 팬"이라며 "사나 선배님을 정말 좋아한다"며 팬심을 드러내기도 했다. 

반일정서 팽배... 이들은 받아들여질 수 있을까

 

'허니팝콘' 유아 KE48 출신 AV배우 미카미 유아를 포함한 5인조 일본인 걸그룹 허니팝콘의 유아가 5일 오후 서울 상암동의 한 공연장에서 열린 두 번째 앨범 < 디에세오스타(De-aeseohsta) >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타이틀곡 '디에세오스타'를 선보이고 있다. 새 앨범'디에세오스타(De-aeseohsta)'는 꿈과 희망을 그리는 허니팝콘의 주문으로, 지나간 시간은 잊고 지금의 나를 위해 용기를 갖고 사랑하자는 뜻을 담고 있다.

▲ '허니팝콘' 유아ⓒ 이정민

    

그러나 현재 국내에서 반일정서가 팽배한 터라 전원이 일본인인 허니팝콘의 컴백이 좋게 받아들여질지 미지수로 보인다. 

특히 키토 모모나란 본명으로 일본 걸그룹 SKE48에서 활동하다가 지난 2015년 AV(성인비디오) 배우로 전향한 미카미 유아에게, 현재의 반일정서 상황과 자신의 경력 등을 묻는 질문이 있었다. 이에 유아는 다음처럼 답했다.

"AV 배우가 한국에서 인정받지 못하는 직업이라는 걸 알지만, 프라이드를 가지고 열심히 활동하고 있다. 저는 한국에서만 활동할 게 아니라 전 세계를 무대로 활동하고 싶은 욕심이 있다. 케이팝을 좋아하기 때문에 한국에서 데뷔 제안을 받았을 때 꼭 도전해보고 싶었다." (미카미 유아)

또한 1집 발매 후의 고민 혹은 2집을 준비하며 가진 마음가짐을 물었다. 이에 허니팝콘은 "1집 활동 후 다양한 의견을 들었다"며 "비판의 목소리도 많았지만 1집만 하고 끝내려고 이 그룹을 시작한 게 아니기 때문에 2집으로 돌아왔다. 허니팝콘이 성장했다는 평가를 받고 싶다"고 밝혔다. 

또한 "한국 활동이 일본 활동에 비해 자극이 되고 배울 점이 많다"며 "저희가 일본에서는 인정받고, 저희를 좋게 봐주시는 분들이 많지만 한국에서는 그렇지 않다. 앞으로 열심히 할 테니 예쁘게 봐주시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이날 쇼케이스는 일본어 통역사의 통역으로 진행됐는데, 한국어로 의사소통을 하지 못하는 것에 대해 앞으로의 의사소통 계획에 관한 취재진의 질문도 이어졌다. 이에 멤버들은 "한국어가 서툴지만 열심히 공부해서 사람들과 소통하고 싶다. 열심히 하겠다"고 대답했다.
  

'허니팝콘' 한국에서 사랑받고 싶어요! KE48 출신 AV배우 미카미 유아를 포함한 5인조 일본인 걸그룹 허니팝콘(유아, 모코, 나코, 루카, 사라)이 5일 오후 서울 상암동의 한 공연장에서 열린 두 번째 앨범 < 디에세오스타(De-aeseohsta) >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타이틀곡 '디에세오스타'를 선보이고 있다. 새 앨범'디에세오스타(De-aeseohsta)'는 꿈과 희망을 그리는 허니팝콘의 주문으로, 지나간 시간은 잊고 지금의 나를 위해 용기를 갖고 사랑하자는 뜻을 담고 있다.

▲ '허니팝콘' 한국에서 사랑받고 싶어요!ⓒ 이정민

  

'허니팝콘' 열심히 하겠습니다! KE48 출신 AV배우 미카미 유아를 포함한 5인조 일본인 걸그룹 허니팝콘(유아, 모코, 나코, 루카, 사라)이 5일 오후 서울 상암동의 한 공연장에서 열린 두 번째 앨범 < 디에세오스타(De-aeseohsta) >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새 앨범'디에세오스타(De-aeseohsta)'는 꿈과 희망을 그리는 허니팝콘의 주문으로, 지나간 시간은 잊고 지금의 나를 위해 용기를 갖고 사랑하자는 뜻을 담고 있다.

▲ '허니팝콘' 열심히 하겠습니다!ⓒ 이정민

댓글1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 당신이 좋아할 만한 기사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