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다비의 '카운트다운 댄스' 18일 오후 강원도 평창올림픽 스타디움에서 2018 평창 동계패럴림픽 폐회식에서 폐회식 시작을 알리는 반다비의 카운트다운 댄스가 펼쳐지고 있다.

18일 오후 강원도 평창올림픽 스타디움에서 2018 평창 동계패럴림픽 폐회식에서 폐회식 시작을 알리는 반다비의 카운트다운 댄스가 펼쳐지고 있다. ⓒ 이희훈


평창 동계패럴림픽 폐회식이 18일 오후 8시 평창 올림픽플라자 내 올림픽스타디움에서 시작됐다. 폐회식의 시작은 마스코트인 반다비의 춤으로 시작됐다. 십수 마리의 반다비는 폐회식 시작 카운트다운에 맞춰 무대에 등장, 열정적인 춤 솜씨를 선보였다.

반다비의 춤 솜씨는 개회식에서도 화제가 된 바 있다(관련 기사 : '댄스머신' 반다비의 몸짓 "입덕할 것 같아").

 18일 오후 강원도 평창 올림픽메인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평창패럴림픽 폐막식에서 자원봉사자들을 격려하는 순서가 반다비와 함께 진행되고 있다.

18일 오후 강원도 평창 올림픽메인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평창패럴림픽 폐막식에서 자원봉사자들을 격려하는 순서가 반다비와 함께 진행되고 있다. ⓒ 이희훈


 평창패럴림픽 마스코트 반다비가 18일 오후 강원도 평창 올림픽메인스타디움에서 2018평창패럴림픽 폐막식에 참석하고 있다.

평창패럴림픽 마스코트 반다비가 18일 오후 강원도 평창 올림픽메인스타디움에서 2018평창패럴림픽 폐막식에 참석하고 있다. ⓒ 이희훈


 평창패럴림픽 마스코트 반다비가 18일 오후 강원도 평창 올림픽메인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평창패럴림픽 폐막식에서 자원봉사자들을 격려하는 행사에 함께 하고 있다.

평창패럴림픽 마스코트 반다비가 18일 오후 강원도 평창 올림픽메인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평창패럴림픽 폐막식에서 자원봉사자들을 격려하는 행사에 함께 하고 있다. ⓒ 이희훈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패럴림픽 폐회식 참석한 문 대통령 "평화와 희망 봤다"

"선수들, 우리의 시선과 생각 바꿔"... 패럴림픽 활약 여섯 선수, 태극기 운반

문재인 대통령이 18일 오후 평창 올림픽플라자 내 올림픽스타디움에서 열린 폐회식에 참석했다. 문 대통령은 서면 인사말을 통해 "지난 10일간 평창의 얼음과 눈 위에서 타오른 선수들의 열정은 우리의 시선과 생각을 바꾸어 놓았다"라며 "아픔을 극복한 한 인간의 도전이 어디까지 가능한지 직접 보았다. 선수들과 함께 울고 웃으며 우리 안의 뜨거운 인류애도 느낄 수 있었다"라고 말했다.이어 문 대통령은 "우리는 평창에서 평화의 희망을 보았다. 북한은 처음으로 동계패럴림픽에 참가했고 남과 북이 함께 성화를 밝혔다"라며 "한 목소리로 서로를 응원했던 그곳에 차별과 편견은 없었다. 평창에서 이룬 공존과 화합, 그리고 평화의 울림이 2020년 동경과 2022년 북경까지 이어지길 간절히 바란다"라고 강조했다.문 대통령과 함께 부인 김정숙 여사, 앤드류 파슨스 국제패럴림픽위원장, 이희범 평창패럴림픽조직위원장 등이 참석했다. 평창동계패럴림픽에서 활약한 여섯 명의 선수는 폐회식 시작을 알리며 태극기를 운반했다. 태극기를 운반한 선수 여섯 명은 방민자(휠체어컬링)·이치원(알파인스키)·박항승(스노보드)·이도연·이정민(이상 노르딕스키)·장동신(장애인아이스하키)이다.

[오마이포토] 에일리-배희관밴드, '그대에게' 열창

장애인·비장애인으로 구성된 배희관밴드, 에일리와 패럴림픽 폐회식 마무리 공연

가수 에일리와 장애인·비장애인으로 구성된 배희관밴드가 18일 평창 올림픽플라자 내 올림픽스타디움에서 열린 평창동계패럴림픽 폐회식에서 함께 공연을 펼쳤다. 배희관밴드, 에일리 순으로 등장해 진행된 공연은 두 팀이 함께 무한궤도의 <그대에게>를 열창하며 절정을 이뤘다. 에일리는 앞을 보지 못하는 배희관의 손을 잡고 무대 중앙으로 이동하며 큰 박수를 이끌어내기도 했다.배희관밴드는 2006년 4인조 시각장애인 밴드 '4번 출구' 리더 배희관을 중심으로 결성된 밴드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