휠체어 컬링 대표 선수들이 15일 오후 강원도 강릉 강릉컬링센터에서 열린 2018평창패럴림픽 컬링 11차 예선에서 중국을 꺾고 기뻐하고 있다.

휠체어 컬링 대표 선수들이 15일 오후 강원도 강릉 강릉컬링센터에서 열린 2018평창패럴림픽 컬링 11차 예선에서 중국을 꺾고 기뻐하고 있다. ⓒ 이희훈


 평창동계패럴림픽 한국 휠체어컬링 대표팀의 정승원 선수가 15일 오후 강릉 컬링센터에서 진행된 중국과의 경기에서 투구 후 스톤을 바라보고 있다.

평창동계패럴림픽 한국 휠체어컬링 대표팀의 정승원 선수가 15일 오후 강릉 컬링센터에서 진행된 중국과의 경기에서 투구 후 스톤을 바라보고 있다. ⓒ 소중한


평창동계패럴림픽 한국 휠체어컬링 대표팀이 예선 마지막 상대인 중국을 7 대 6으로 꺾고 예선 1위를 확정지었다(9승 2패). 앞서 영국전에서 승리하며 4강 진출에 성공한 한국은 남은 경기와 상관 없이 예선 1위에 이름을 올리게 됐다(관련기사 : '오벤져스' 휠체어컬링, 영국 상대 대역전으로 4강 확정). 4강 상대는 예선 4위를 확정한 노르웨이로 결정됐다.

중국은 한국에 패하면서 남은 영국전에서 승리하더라도 승자승 원칙에 따라 조 1위 자리를 놓치게 됐다. 캐나다 역시 9승 2패로 예선을 마무리했으나 예선 한국전 패배로 승자승 원칙에 따라 조 1위에 오르지 못했다.

한국은 1엔드 2득점하며 순조롭게 출발했다. 선공이었던 2엔드 1점으로 막은 뒤 3엔드 다시 1득점하며 3 대 1로 앞서갔다. 하지만 4엔드 대거 4실점하며 위기를 맞았다.

 15일 오후 강원도 강릉 강릉컬링센터에서 열린 2018평창패럴림픽 컬링 대한민국 대 중국 경기에서 차재관 선수가 스톤을 보고 있다.

15일 오후 강원도 강릉 강릉컬링센터에서 열린 2018평창패럴림픽 컬링 대한민국 대 중국 경기에서 차재관 선수가 스톤을 보고 있다. ⓒ 이희훈


 휠체어 컬링 대표 선수들이 15일 오후 강원도 강릉 강릉컬링센터에서 열린 2018평창패럴림픽 컬링 11차 예선에서 중국을 꺾고 기뻐하고 있다.

휠체어 컬링 대표 선수들이 15일 오후 강원도 강릉 강릉컬링센터에서 열린 2018평창패럴림픽 컬링 11차 예선에서 중국을 꺾고 기뻐하고 있다. ⓒ 이희훈


쉬는 시간을 거친 후 한국은 전력을 재정비했다. 후공인 5엔드 1점을 만회한 뒤, 선공인 6엔드 2득점하며 6 대 5로 전세를 뒤집었다. 선공인 7엔드를 1실점으로 막은 한국은 8엔드에 1득점하며 경기를 마무리지었다.

한국은 16일 준결승전을 치르며, 준결승 결과에 따라 17일 동메달 결정전 혹은 결승전에 나서게 된다.

앞서 평창올림픽에서도 한국 여자 컬링대표팀인 '팀킴'이 예선 1위로 4강에 진출한 바 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선악의 저편을 바라봅니다. extremes88@ohmynews.com

오마이뉴스 사진기자 이희훈입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