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마이스타

[오마이포토] '마녀의 게임' 장서희, 동생들과 매운맛 조리

22.10.06 15:22최종업데이트22.10.06 15:22
원고료로 응원

▲ [오마이포토] '마녀의 게임' 장서희, 동생들과 매운맛 조리 ⓒ MBC


오창석, 장서희, 김규선 배우가 6일 오후 비대면으로 열린 MBC 새 일일드라마 <마녀의 게임> 온라인 제작발표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마녀의 게임>은 거대 악에 희생된 두 모녀의 핏빛 대결을 그린 복수극으로 음모에 맞선 복수부터 사랑과 배신으로 얽힌 로맨스를 담고 있다. 11일 화요일 저녁 7시 5분 첫 방송. 

사진=MBC 제공
 

▲ '마녀의 게임' 장서희, 목 말랐던 장서희표 복수 장서희 배우가 6일 오후 비대면으로 열린 MBC 새 일일드라마 <마녀의 게임> 온라인 제작발표회에서 질의응답을 하고 있다. <마녀의 게임>은 거대 악에 희생된 두 모녀의 핏빛 대결을 그린 복수극으로 음모에 맞선 복수부터 사랑과 배신으로 얽힌 로맨스를 담고 있다. 11일 화요일 저녁 7시 5분 첫 방송. ⓒ MBC

 

▲ '마녀의 게임' 오창석, 거대악의 최고봉 오창석 배우가 6일 오후 비대면으로 열린 MBC 새 일일드라마 <마녀의 게임> 온라인 제작발표회에서 질의응답을 하고 있다. <마녀의 게임>은 거대 악에 희생된 두 모녀의 핏빛 대결을 그린 복수극으로 음모에 맞선 복수부터 사랑과 배신으로 얽힌 로맨스를 담고 있다. 11일 화요일 저녁 7시 5분 첫 방송. ⓒ MBC

 

▲ '마녀의 게임' 김규선, 처음 맡은 주연 김규선 배우가 6일 오후 비대면으로 열린 MBC 새 일일드라마 <마녀의 게임> 온라인 제작발표회에서 질의응답을 하고 있다. <마녀의 게임>은 거대 악에 희생된 두 모녀의 핏빛 대결을 그린 복수극으로 음모에 맞선 복수부터 사랑과 배신으로 얽힌 로맨스를 담고 있다. 11일 화요일 저녁 7시 5분 첫 방송. ⓒ MBC

 

▲ '마녀의 게임' 장서희, 동생들과 매운맛 조리 오창석, 장서희, 김규선 배우가 6일 오후 비대면으로 열린 MBC 새 일일드라마 <마녀의 게임> 온라인 제작발표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마녀의 게임>은 거대 악에 희생된 두 모녀의 핏빛 대결을 그린 복수극으로 음모에 맞선 복수부터 사랑과 배신으로 얽힌 로맨스를 담고 있다. 11일 화요일 저녁 7시 5분 첫 방송. ⓒ MBC

 

▲ '마녀의 게임' 매운맛 자유방임형 게임 이형선 감독(왼쪽에서 두 번째)과 오창석, 장서희, 김규선 배우가 6일 오후 비대면으로 열린 MBC 새 일일드라마 <마녀의 게임> 온라인 제작발표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마녀의 게임>은 거대 악에 희생된 두 모녀의 핏빛 대결을 그린 복수극으로 음모에 맞선 복수부터 사랑과 배신으로 얽힌 로맨스를 담고 있다. 11일 화요일 저녁 7시 5분 첫 방송. ⓒ MBC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