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마이스타

산악인 엄홍길 대장 감동 실화 <히말라야> 영화화 확정

<해운대><댄싱퀸> 등 제작한 JK필름...<하모니> 강대규 감독 연출

12.11.13 09:59최종업데이트12.11.13 09:59
원고료로 응원

산악인 엄홍길 대장 ⓒ 김진석


<해운대><댄싱퀸><퀵><하모니> 등을 제작한 JK필름이 산악인 엄홍길의 묵직한 감동 실화 <히말라야>(가제)를 영화로 제작한다. 지난 4월 JK필름과 엄홍길 휴먼재단측은 <히말라야>의 영화화를 위해 첫 만남을 가졌고, <하모니>로 관객들의 가슴을 울렸던 강대규 감독이 연출을 맡아 작품을 준비 중이다.

<히말라야>는 지난 2005년, 에베레스트 등반 중 생을 마감한 후배 대원들의 시신을 수습하기 위하여 해발 8750m 히말라야 에베레스트를 향해 목숨을 건 원정을 떠났던 엄홍길 대장의 이야기를 그린 감동 실화이다.

세계 등반 사상 유례를 찾아볼 수 없었던 엄홍길 대장의 히말라야 원정은 당시 전세계 많은 이들에게 큰 감동을 전했다. 이 영화는 광대한 히말라야 설산의 장엄함을 담아냄과 동시에, 엄홍길 대장과 후배 고 박무택 대원의 가슴 뭉클한 감동 드라마를 전할 예정이다.

"이야기를 듣는 순간 뜨거운 눈물을 흘렸다"는 JK필름의 윤제균 감독은 이 스토리를 영화화 하고 싶은 강렬한 바람으로 지난 2월부터 엄홍길 휴먼재단 측에 영화화를 제안했고, 3월 말 직접 엄홍길 대장을 찾아 정중히 진심을 전달했다.

후배를 떠나보낸 아픈 마음이 채 가시지 않았기에, 엄홍길 대장은 그간 수많은 영화 제작 제의를 고사해왔으나 한 달여 간의 고심 끝에 "각박한 사회에 따뜻한 이야기로 감동을 주고, 인간의 존엄성과 동료애, 희생 정신의 가치를 영화를 통해 전할 수 있다면 의미 있을 것 같다"며 영화화에 동의해 영화 제작이 전격 성사되었다. JK필름은 "고인과 유족들에게 부끄럽지 않을 진정성 있는 좋은 작품을 선보이겠다"고 엄홍길 대장에게 감사의 마음을 표했다.

가슴 뭉클한 실화를 바탕으로 한 국내 최초의 본격 산악 영화로 기대를 모으는 <히말라야>는 내년 상반기 크랭크인을 목표로 시나리오 작업을 진행 중이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