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00만 돌파 인증샷

800만 돌파 인증샷ⓒ CJ엔터테인먼트

  
<기생충>이 개봉 17일 만인 15일 오후 800만 관객을 돌파했다.

배급사 측은 <국제시장>(21일), <베테랑>(18일), <광해, 왕이 된 남자>(25일), <변호인>(20일), <해운대>(21일)보다 빠른 속도로 800만을 돌파한 것이라며 의미를 부여했다.
 
또한 봉준호 감독의 전작 중 <괴물>(20일)과 <설국열차>(18일)보다 빠른 추세라 앞으로의 흥행 행보에 관심이 집중된다. 다만 700만에서 800만까지 오는 데 7일이 걸려 천만 도달 가능성은 조금 더 지켜봐야 할 것으로 보인다. 
 
 <기생충> 800만 인증샷

<기생충> 800만 인증샷ⓒ CJ 엔터테인먼트

 
한편, 800만 돌파를 기념하여 배우 송강호, 이선균, 조여정, 최우식, 박소담, 장혜진, 이정은, 박명훈이 800만 감사 릴레이 인증샷을 공개하며 흥행을 자축했다. 공개된 인증샷에서는 각각의 배우들이 영화 속에서 연기한 캐릭터들의 모습을 연상시키는 포즈를 취해 눈길을 사로잡는다.
 
먼저, 송강호는 예고편을 통해 선보였던 비주얼과 닮은꼴인 인디언 모자를 쓴 인형과 함께 "800만! 관객 여러분께 감사드립니다!"라는 멘트로 감사 인사를 전했다. 이어 이선균 배우는 '박사장'의 캐릭터임을 단번에 알아챌 수 있게 하는 소품인 '머그컵'을 들고 감사 인사를 전했다 이선균은 "관객분들의 800만 코너링, 정말 훌륭하시네요. 감사합니다"라는 메시지를 머그컵에 써 넣는 센스를 보였다.
 
최우식은 영화 속 많은 의미를 두며 해석 열풍을 일으키고 있는 산수경석을 들고 "오늘 800만! 이거 정말 상징적이다!"라고 축하했고, 예측불허 이야기 속 결정적 소품이었던 복숭아를 들고 있는 박소담은 "제시카 외동딸 기생충은 800만♪♬ 6월에는 복숭아, 제 철입니다"라고 인사했다.
 
 기생충 800만 인증샷

기생충 800만 인증샷ⓒ CJ 엔터테인먼트

 
조여정은 '연교'의 캐릭터 포스터를 그대로 패러디한 인증샷과 "800만! Is it ok with you?"라는 극 중 대사를 활용한 센스 넘치는 멘트로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장혜진은 "오늘 기생충은 800만, 나는 짜파구리 요리사"라는 멘트와 함께 직접 만든 짜파구리를 든 인증샷을 선보였다. 배우들 모두 <기생충> 속 캐릭터들의 개성을 온전히 담아내 보는 이들의 웃음을 자아낸다.
 
마지막으로, '박사장'네 입주 가사도우미 '문광'역의 이정은과 그의 남편 '근세'역의 박명훈의 인사가 가장 눈에 띄었다. 두 사람은 햇빛 아래서 나란히 팔짱을 낀 채로 "800만! 이제 당신 햇빛 좀 쫴야 돼"라는 재치 가득한 멘트로 감사 인사를 전했다.
 
배우 자체가 <기생충>의 스포일러와 다름 없어 꽁꽁 숨었던 박명훈과 이정은이 모처럼 지하에서 지상으로 올라와 활짝 웃는 모습을 선보인 것이다. 박명훈 배우는 500만 돌파 인증샷에 얼굴을 공개했는데, 800만을 넘기며 관객들에게 적극적으로 자신의 모습을 보여주고 있는 중이다. 
  
 <기생충> 800만 인증샷

<기생충> 800만 인증샷ⓒ CJ 엔터테인먼트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영화(독립영화, 다큐멘터리, 주요 영화제, 정책 등등) 분야를 취재하고 있습니다, 각종 제보 환영합니다^^

  •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