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년 2개월 만에 돌아온 아이콘(iKON)이 그동안 보여주지 않았던 새로운 모습을 선보인다. 힙합의 색이 진했던 이들이 이번엔 레트로 감성을 새 카드로 꺼내든 것. 히트곡 '취향저격', '사랑을 했다(LOVE SCENARIO)' 등과 어떻게 다른 음악일지 관심이 모인다.

3일 오전 아이콘(김진환 바비 송윤형 구준회 김동혁 정찬우)의 네 번째 미니앨범 < 플래시백(FLASHBACK) >의 발매를 기념한 기자간담회가 서울 마포구 합정동 YG 엔터테인먼트 신사옥 강당에서 열렸다.

아이콘의 변신 "저희의 도전이다"
 
 아이콘 네 번째 미니앨범 <플래시백>

아이콘 네 번째 미니앨범 <플래시백> ⓒ YG


"앨범이 나오는 것 자체가 오랜만이어서 설레고 정말 좋다"라는 김진환의 소감으로 간담회는 시작됐다. 먼저 타이틀곡 '너라는 이유(BUT YOU)'에 대한 소개가 있었는데, 이 곡은 1980년대 팝 음악을 현대적인 사운드로 재해석한 신스 웨이브 장르다. 그동안 아이콘이 보여주지 않았던 레트로한 분위기의 노래로, 다른 연인을 만나려 해도 헤어진 연인을 향한 그리움이 커져만 가서 괴로운 심정을 가사와 멜로디로 표현했다.

이 곡을 처음 받았을 때 이전에 아이콘이 해보지 않은, 굉장히 독특한 스타일의 곡이라고 생각했다는 찬우는 "멤버들뿐 아니라 회사분들 사이에서도 반응이 좋아서 타이틀곡으로 정하는 데 시간이 오래 걸리지 않았다"라고 비하인드를 밝혔다.

"저희는 항상 새로운 걸 찾고 있고, 또 시도하고 싶었다. 안전한 길을 가기 보다는 다채로운 모습을 보여드리는 게 좋다고 생각해서 타이틀을 새로운 느낌의 곡으로 선택했다. '이런 노래를 아이콘이 해?', '이런 스타일도 잘 소화하네'라는 이야기를 듣고 싶었다. 저희가 새로운 도전을 한 것 같다." (바비)

총 6곡이 수록된 이번 앨범의 곡들 중 타이틀곡 외에도 눈에 띄는 건 '용(龍)(DRAGON)'으로, 신화나 전설 속에 등장하는 상상의 동물이자 신성한 힘의 상징인 용에 아이콘을 빗댄 곡이다. 아이콘이 무대에서 상상 이상으로 잘 놀고 에너지 넘친다는 자부심을 상상의 동물인 용을 빌려 표현한 곡이라고 한다. 진환은 '용(龍)(DRAGON)'의 작곡에 참여하며 처음으로 작곡 실력을 공개했다. 또한, 바비는 전곡 작사에 참여했고, 수록곡 두 곡엔 작사∙작곡으로 참여했다. 

위너 강승윤·송민호와의 협업
 
 아이콘 네 번째 미니앨범 <플래시백>

아이콘 네 번째 미니앨범 <플래시백> ⓒ YG


위너 멤버와의 협업곡들도 신보에 수록됐다. 강승윤의 '금(GOLD)', 그리고 송민호의 '열중쉬어(AT EASE)'가 바로 그것이다. 이들은 자작곡을 선물해준 두 사람에게 감사를 전하며 덕분에 멋있는 음악을 남길 수 있게 돼 기쁘다고 말했다. 

그렇다면 이번 앨범을 통해 얻고 싶은 성과는 무엇일까. 이 질문에 진환은 "음악방송 1위도 좋지만 그것보다는 길거리나 음식점에서 우리 노래가 많이 흘러나왔으면 좋겠다"라며 "'사랑을 했다' 때는 민망할 정도로 많이 들려서 기분이 좋았는데, 이번에도 그렇게 됐으면 좋겠다"라고 바람을 드러냈다. 

발표한 지 어느덧 4년이란 시간이 흐른 '사랑을 했다'에 관해 재미있는 질문도 이어졌다. 당시 이 곡에 큰 사랑을 주었던 초등학생들이 이젠 음원 주 소비층인 중고등학생이 됐을 텐데 그들에게 한 마디 해달라는 부탁이었다. 이에 동혁은 "그때 큰 사랑을 주시고 아이콘을 알릴 수 있게 해 주셔서 감사하다"라며 "새 노래도 많이 들어주시고 중간고사, 기말고사도 잘 보셨으면 좋겠다"라고 재치 있게 답했다.

다음 앨범에 대한 계획을 묻는 질문도 있었다. 항상 공백기가 1년 이상씩 꽤 길게 걸려서 팬들을 기다리게 했던 것을 염두에 둔 질문이었다. 이에 동혁은 "기다려주시는 팬분들에게 항상 감사하고, 다음 컴백이 늦어지지 않도록 최대한 노력하려 한다"라며 "아이콘으로 있는 한 계속 컴백과 활동을 준비할 것이다. 지금도 많은 곡들을 녹음하고 있고 쉬지 않고 작업을 하고 있다"라고 귀띔했다.

끝으로, 얼마 전 2세 득남 소식을 알린 바비에게 질문이 없을 수 없었다. 바비의 결혼 및 출산이 아이콘의 활동에 영향을 미치는 점은 없는지 묻는 말에 바비는 "아이콘의 바비와 인간 김지원을 철저히 분리했다"라며 "아이콘의 바비로는 전과 다르지 않게 활동할 것이다"라고 간결하게 대답했다.
 
 아이콘 네 번째 미니앨범 <플래시백>

아이콘 네 번째 미니앨범 <플래시백> ⓒ YG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