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당신 얼굴 앞에서> 관련 이미지.

영화 <당신 얼굴 앞에서> 관련 이미지. ⓒ 영화제작전원사



배우로 일했던 한 여성이 돌연 한국을 떠났다가 돌아왔다. 동생네 집에 머무는 그의 표정과 말투가 어딘지 모르게 어색해 보인다. 그런 그를 어떤 감독이 찾는다. 상옥(이혜영)이라는 이름을 알고 있고, 자신의 영화에 꼭 출연시키고 싶다는 의사를 밝히면서 말이다. 

홍상수 감독의 스물여섯 번째 장편 <당신 얼굴 앞에서>는 업계를 떠났던 상옥이라는 배우의 일상을 다루고 있다. 왜 떠났고, 왜 돌아왔는지에 집중하는 게 아닌 그 주변에 존재하며 특정한 영향을 주려는 인물을 하나씩 제시한다. 상옥의 동생 정옥(조윤희)과 그의 조카 승원(신석호), 그리고 영화감독 재원(권해효) 등이다.

최근 홍상수 감독의 작품처럼 이 영화에도 우연과 우연을 가장한 필연, 그리고 거기에 감독만의 상상력이 가미돼 있다. 서울 이태원동과 인사동이 주요 배경으로 등장하는데 이태원이 상옥의 옛 기억, 즉 과거와 연관이 있다면 인사동의 한 술집은 상옥의 현재를 이야기의 동력으로 삼고 있다.
   
 영화 <당신 얼굴 앞에서> 관련 이미지.

영화 <당신 얼굴 앞에서> 관련 이미지. ⓒ 영화제작전원사


무심함과 애틋함이 반복된다. 미국으로 떠나며 오랜 시간 연락 없던 언니를 동생 정옥은 매정하다고 생각한다. 둘 사이에 흐르는 어색한 기류가 장면 곳곳에서 묻어난다. 정옥을 지배하는 감정이 서운함이라면 상옥은 그런 동생을 건조하게 대하지만 정옥이 잠들어 있거나 하는 순간엔 그 누구보다 애잔한 눈빛으로 바라본다.

한편 재원은 상옥에 대한 사심이 있다. '소설'이라는 술집에서 중국 음식과 함께 고량주 너댓 병을 해치우던 중 상옥은 자신의 비밀을 재원에게 알린다. 다름 아닌 살날이 얼마 남지 않았다는 건데, 이 말을 들은 이후 보이는 재원의 행동이 영화의 백미다. 일상의 평온함을 깨면서 어떤 설렘을 주기도 하는 일련의 일들이 상옥에게도 하나의 자극이 된다. 

이처럼 <당신 얼굴 앞에서>는 식상하거나 자극적일 수 있는 소재를 가지고 가장 심심하게 구성해 놓았다. 마치 원재료에 특별한 양념은 자제한 채 재료 그대로의 식감과 맛을 살린 듯한 선택같다. 홍상수 감독은 일상에 빈번한 우연에 상상력을 덧대 자기만의 세계를 관객에게 제시해 왔다. 이번 영화 또한 그렇다. 격정적 감정의 파고가 없어도 혼자 허탈하게 웃거나 조용히 울지라도 특별한 것은 특별한 것이다.   

한줄평: 우연을 가장한 필연의 열거. 일상의 동요를 포착하다
평점: ★★★☆(3.5/5)



영화 <당신 얼굴 앞에서> 관련 정보

제작/각본/감독/촬영/편집/음악: 홍상수
제작실장: 김민희
출연: 이혜영, 조윤희, 권해효 등
제작: ㈜영화제작전원사
배급: ㈜영화제작전원사, 콘텐츠판다
해외배급: ㈜화인컷
상영시간 : 85분
관람등급 : 15세이상관람가
개봉: 2021년 10월 21일
댓글2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오메가3같은 글을 쓰고 싶다. 될까? 결국 세상을 바꾸는 건 보통의 사람들.

  •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