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현대가 멀티골을 터뜨린 바코의 활약과 조현우 골키퍼의 선방 속에 FC서울을 물리치고 선두자리를 지켰다.

울산은 25일 밤 서울 월드컵 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 1 2021' 27라운드 서울과의 원정경기에서 2-1 승리를 거뒀다.

이로써 울산은 7경기 연속 무패행진속에 선두자리를 굳건하게 지킨 반면 서울은 이번 경기에서도 반전의 기미를 보이지 못한 채 꼴찌에 머무르게 됐다. 
 
 울산은 25일 밤 서울 월드컵 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 1 2021' 27라운드 서울과의 원정경기에서 2-1 승리를 거뒀다.

울산은 25일 밤 서울 월드컵 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 1 2021' 27라운드 서울과의 원정경기에서 2-1 승리를 거뒀다. ⓒ 한국프로축구연맹

 
서울전 3골, 팀 승리 이끈 바코의 맹활약

전반 20분까지 분위기는 서울의 우세였다. 수비와 미드필드 사이의 간격을 좁힌가운데 중원에서의 기동력 싸움을 바탕으로 울산의 공격을 막어낸 서울은 가브리엘, 오스마르의 슈팅을 통해 기회를 만들어가는 모습을 보였다.

하지만 울산의 공격집중력은 서울의 실수를 놓치지 않았다. 그 중심에는 바코가 있었다. 전반 28분 서울 오스마르의 패스를 가로챈 바코는 측면에서 중앙으로 파고드는 움직임을 통해 수비수 두 명을 제친 뒤 오른발 슈팅을 시도해 득점을 터뜨리며 울산에 리드를 안겼다. 기세를 탄 바코는 전반 33분에는 김태환의 크로스를 받아 추가골까지 터뜨리며 경기 분위기를 울산 쪽으로 가져왔다.

바코의 활약 여기서 그치지 않았다. 저돌적인 드리블 돌파를 통해 상대수비에 압박을 가한 그는 전반 36분에도 위협적인 슈팅을 시도한 데 이어 후반 5분에는 김태환의 크로스를 받은 뒤 터닝 슛을 시도해 코너킥을 만들어내는 등 해트트릭을 위해 안간힘을 썼다.

수비에서도 인상적인 모습을 보였다. 적극적인 수비가담을 통해 서울의 측면공격을 봉쇠한 데 이어 전반 막판에는 페널티박스까지 내려와 상대 슈팅기회를 차단하는등 공수양면에서 많은 영향력을 행사했다.

바코의 멀티골은 울산의 후반전 경기력을 상기해 봤을 때 상당히 중요했다. 울산은 2-0으로 앞서는 상황에서도 이동준과 힌터제어를 투입해 공격의 고삐를 늦추지 않았다. 하지만 후반 21분 이동준의 슈팅 외엔 전혀 위협적인 모습을 만들어내지 못한 울산은 중원에서의 체력부담으로 경기템포가 느려지고 말았다.  

그런 가운데 기성용의 패스 플레이를 중심으로 박주영, 나상호, 조영욱, 고요한의 움직임이 살아난 서울은 후반 27분 조영욱의 만회골을 비롯해 경기종료 25분 동안 무려 10차례 슈팅을 시도하며 동점골을 넣고자 했지만 정확도가 떨어지는 모습을 보였다.

멀티골을 터뜨린 바코는 서울을 상대로 이번에도 강한 면모를 보였다. K리그 선발 데뷔전이었던 지난 4월 7일 홈 경기에선 1골 1어시스트의 활약으로 팀의 3-2 승리를 이끌었던 그는 이번 경기에서도 2골을 터뜨려 승리에 앞장섰다.

이날 2골로 바코는 올시즌 리그 5골 3도움을 기록하게 되었다. 이 중 3골 1도움을 서울전에서 작성하게 되면서 K리그 데뷔시즌부터 서울 킬러로 자신의 존재를 확고히 입증했다.

울산의 승리 지켜낸 조현우의 4차례 선방

공격에선 바코의 활약이 인상적이었다면 후방에선 조현우가 놀라운 선방을 앞세워 승리를 지켜냈다.

전반 15분 서울 가브리엘이 페널티박스 부근에서 위협적인 슈팅을 시도하자 몸을 날려 막아낸 조현우 골키퍼는 2분 뒤 오스마르의 기습적인 중거리슛 역시 막아내면서 경기초반 실점위기를 무사히 넘겼다. 조현우의 선방 속에 전반 20분부터 공격의 활로가 열린 울산은 전반 28분과 33분 바코의 연속골로 경기분위기를 확실하게 끌어올렸다. 

조현우 골키퍼의 선방은 후반에도 이어졌다. 후반 13분 조영욱이 오스마르와 원투패스를 주고받은 뒤 시도한 왼발 발리슛을 막아낸 데 이어 2-1로 추격을 당하던 후반 36분에도 조영욱의 슈팅을 펀칭해내면서 서울에게 동점골을 허락하지 않았다.

이 외에도 조현우 골키퍼는 상당히 집중력 있는 모습으로 서울의 기회를 차단했다. 전반 45분 서울 고요한의 슈팅이 수비에 맞고 굴절되어 코너킥으로 이어질 수 있는 상황에서 조현우 골키퍼는 적극적으로 달려나가 볼을 캐치해내면서 서울의 골 기회를 차단했다. 이어 후반 13분 나온 조영욱의 발리슛도 막아내며 놀라운 집중력을 보였다. 

조현우의 활약 속에 울산 수비진도 위기에서 엄청난 집중력을 선보였다. 후반 20분부터 경기 주도권을 서울에게 내준 울산은 후반 27분 조영욱에게 실점을 허용한 것을 비롯해 여러차례 슈팅기회를 허용하는 등 어려운 경기를 펼쳤다. 그때마다 수비진은 몸을 날려 공을 막아냈다. 

울산은 이날 경기에서 승리했지만 실점을 허용하며 최근 리그 5경기 연속 실점행진을 이어가게 됐다. 그러나 조현우 골키퍼의 안정적인 플레이가 울산의 승리를 지켜내면서 아쉬움을 달랠 수 있었다.

☞ 관점이 있는 스포츠 뉴스, '오마이스포츠' 페이스북 바로가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깔끔한 기사를 제공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