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오넬 메시(FC 바르셀로나)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유벤투스)의 축구 실력을 충분히 넘어설 것이라고 평가할 수 있는 킬리안 음바페(파리 생 제르맹)가 이번에도 많은 축구팬들을 놀라게 했다. 그 상대 팀이 최근 참가하는 모든 대회 우승 트로피를 싹쓸이한 바이에른 뮌헨이었고 장소도 뮌헨의 홈 그라운드였기에 더 놀랍다.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감독이 이끌고 있는 파리 생 제르맹(프랑스)이 한국 시각으로 8일 오전 4시 푸스발 아레나 뮌헨에서 벌어진 2020-2021 UEFA(유럽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 바이에른 뮌헨(독일)과의 8강 첫 게임에서 간판 골잡이 킬리안 음바페의 멀티 골 활약에 힘입어 3-2 펠레 스코어로 이겼다. 디펜딩 챔피언과의 어웨이 게임에서 무려 3골이나 올렸기 때문에 지난 대회 준우승 팀이 챔피언을 밀어내고 4강에 올라갈 가능성이 높아보인다.

PSG의 짜릿한 결승골, 삼각 패스 위력 뽐내다

이 게임 홈 팀은 시작 전부터 불안한 조짐을 드러냈다. 간판 골잡이 로베르트 레반도프스키가 무릎을 다쳐 못 뛰었기 때문이다. 

거짓말처럼 게임 시작 후 3분도 안 되어 어웨이 팀의 골이 이어지기 시작했다. 파리 생 제르맹의 두 주역 네이마르와 킬리안 음바페의 합작품이 눈발이 쏟아지는 뮌헨 그라운드를 지배한 것이다. 

역습 기회에서 네이마르의 노 룩 어시스트가 킬리안 음바페를 빛냈다. 홈 팀 골키퍼 마누엘 노이어가 음바페의 오른발 대각선 슛을 막는 듯 보였지만 워낙 빠른 타이밍의 슛이었기에 노이어 몸에 맞고 골 라인을 넘어서 굴러들어간 것이다.

지난해 결승전에서 분루를 삼켰던 파리 생 제르맹이었기에 이렇게 빠른 선취골은 그들의 승리 의지에 불을 지피는 상징처럼 보였다. 

그리 오래 지나지 않아서 파리 생 제르맹의 추가골이 이어졌다. 28분에도 네이마르는 기막힌 어시스트 패스로 동료를 더 빛나게 만들어준 것이다. 바이에른 뮌헨 수비 라인이 만든 오프 사이드 함정은 네이마르와 마르퀴뇨스가 주고받은 눈짓으로 물거품이 되고 말았다. 주장 완장을 찬 마르퀴뇨스는 기막히게 라인을 허물고 빠져들어가 부드러운 첫 터치와 정확한 마무리 슛 능력을 뽐냈다.

어웨이 팀 파리 생 제르맹의 비교적 이른 시간 2골에 챔피언 바이에른 뮌헨은 충격에 빠질 수밖에 없었다. 예상보다 굵은 눈발이 그들 눈앞에 놓인 현실을 반영한 듯 보였다. 바이에른 뮌헨 입장에서 그나마 다행스럽게도 전반전이 끝나기 전에 한 골을 따라붙었다.

37분에 파바르가 오른쪽 측면에서 올려준 크로스를 키다리 골잡이 추포-모팅이 헤더 골로 빛낸 것이다. 그리고 이어진 후반전에 어렵게 동점골까지 뽑아냈다. 측면 프리킥 세트 피스 기회에서 조슈아 키미히가 오른발로 감아올린 프리킥을 토마스 뮬러가 빠져들어가며 헤더 슛(60분)으로 꽂아넣었다.

이 기세로라면 바이에른 뮌헨이 게임을 뒤집어 역전승까지 노릴 판이었다. 하지만 지난해 결승전을 떠올리며 반드시 챔피언을 밀어내야겠다는 의지를 보인 파리 생 제르맹의 기막힌 역습이 8분 뒤 푸스발 아레나를 뒤흔들었다.

축구 게임의 역습이 이렇게 간결하고 빠른 템포로 이루어져야 한다는 것을 알려주듯 파리 생 제르맹의 68분 결승골은 군더더기 하나 없었다. 그 과정이 아름다운 삼각 패스였고 마무리 또한 완벽했다. 

앙헬 디 마리아의 원 터치 역습 패스를 받은 주인공은 역시 최고의 별로 떠오르는 킬리안 음바페였다. 그 앞에 바이에른 뮌헨 센터백 제롬 보아텡이 버티고 있었지만 음바페는 간결한 속임 동작 직후 엇박자 오른발 슛을 낮게 깔아 넣었다. 세계 최고의 골키퍼로 손꼽히는 마누엘 노이어의 두 발이 잔디에 박힌 듯 꼼짝도 하지 못했다.

발등에 불이 떨어진 홈 팀 바이에른 뮌헨은 86분(알라바)과 87분(토마스 뮬러)에 연거푸 결정적인 슛을 날렸지만 골이 되기에는 모자랐다.

이제 두 팀은 다음 주 수요일 같은 시각 장소를 파르크 데 프랭스(파리)로 옮겨 한 번 더 만나게 되지만 어웨이 3골을 넣은 파리 생 제르맹이 4강에 더 가까워진 것은 틀림없다.

2020-2021 UEFA 챔피언스리그 8강 1차전 결과
(8일 오전 4시, 푸스발 아레나, 뮌헨)

바이에른 뮌헨 2-3 파리 생 제르맹 [득점 : 에릭 막심 추포-모팅(37분,도움-벵자맹 파바르), 토마스 뮬러(60분, 도움-조슈아 키미히) / 킬리안 음바페(3분,도움-네이마르), 마르퀴뇨스(28분,도움-네이마르), 킬리안 음바페(68분,도움-앙헬 디 마리아)]

★ FC 포르투 0-2 첼시 FC

8강 2차전 일정(오전 4시 킥 오프, 왼쪽이 홈 팀)
4월 14일(수) ☆ 첼시 FC - FC 포르투(에스타디오 라몬 산체스-피스후안, 세비야)
4월 14일(수) ☆ 파리 생 제르맹 - 바이에른 뮌헨(파르크 데 프랭스, 파리)

4월 15일(목) ☆ 보루시아 도르트문트 - 맨체스터 시티(BVB 슈타디온 도르트문트)
4월 15일(목) ☆ 리버풀 FC - 레알 마드리드 CF(안필드, 리버풀)


☞ 관점이 있는 스포츠 뉴스, '오마이스포츠' 페이스북 바로가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인천 대인고등학교에서 교사로 일합니다. 축구 이야기, 교육 현장의 이야기를 여러분과 나누고 싶습니다.

  •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