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노매드 랜드> 관련 이미지.

영화 <노매드 랜드> 관련 이미지. ⓒ 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

 
최근까지 국내에서도 캠핑 열풍이 불었다. SUV 혹은 RV카에 저마다 개성이 담긴 각종 장비를 싣고 다니는 이들은 일상을 벗어난 일종의 휴식, 어떤 낭만을 상징하기도 했다. 분명 씻고 자는데 불편이 있을 텐데도 홀로 혹은 친구 및 가족들과 잠시의 일탈을 마다치 않는 이들에게 '캠핑족'이라는 별칭이 더해졌다.

그런데 일상의 휴식이나 일탈이 아닌 그런 캠핑이 삶이 된다면? 안락하고 따뜻한 보금자리를 떠나 기약 없이 혹은 목적지 없이 떠도는 삶을 택하게 된다면 그의 여정은 어떨까. 영화 <노매드 랜드>는 그 물음에 대해 하나의 답이 될 수 있을 것이다.

미국 네바다 주의 한 광산 마을이 경제 위기 직후 붕괴하면서 펀(프란시스 맥도맨드)은 자신의 삶을 지탱해주던 것들을 잃는다. 석고 생산을 위해 탄광에 들어가던 남편은 사망했고, 마을 자체가 경제 몰락으로 사라지게 된 것이다. 펀에게 남은 건 자신의 한 몸을 겨우 뉘일 수 있는 벤 한 대뿐이다.

영화는 벤을 집 삼아 미국 서부 이곳저곳을 떠도는 펀의 여정을 느린 호흡으로 담아낸다. 생계를 위해 택배 포장 업무, 야영장 관리 등 아르바이트를 전전하는 펀은 자신과는 또 다른 이유로 떠돌이 삶을 택한 여러 사람들을 만난다. 이들은 집단을 이뤄 한곳에 모여 있다가도 저마다의 이유로 무리를 떠나 자신만의 여정을 계속한다.

영화에 등장하는 대부분의 노매드 족들은 타의가 아닌 자의로 이 삶을 택했다는 공통점이 있다. 펀은 남편과의 사별 이후 친언니나 그의 가족과 함께 살 수도 있었지만 애써 그들의 따뜻한 품을 외면한다. 그렇게 도로 위나 목초지 위에서 만난 다른 사람들 또한 국가 시스템의 빈틈을 아프게 지적하면서 자신들이 독립적 존재로 우뚝 살아내는 것에 자부심을 갖는다.
 
 영화 <노매드 랜드> 관련 이미지.

영화 <노매드 랜드> 관련 이미지. ⓒ 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

  
 영화 <노매드 랜드> 관련 이미지.

영화 <노매드 랜드> 관련 이미지. ⓒ 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

 
제시카 브루더의 동명의 논픽션을 원작으로 한 이 영화는 애초에 어떤 낭만이나 서정적 감흥을 강조하진 않는다. 집을 가진 사람들이 그들의 방식으로 삶을 살아가듯 차를 집 삼아 떠도는 사람들의 삶을 담백하게 바라볼 뿐이다. 이는 그간 자연으로의 회귀, 자본주의 시스템의 고발을 지적하며 문명을 등진 여타 다른 작품들과는 좀 다른 방향이다. 

데이빗 소로우의 자급자족 생활기를 담은 책 <월든>, 하버드 대학에 입학 예정이었던 한 청년이 알래스카로 불현듯 들어가 버린 실화를 다룬 영화 <인투 더 와일드> 등과 비교해 보면 <노매드 랜드>는 좀 더 따뜻한 느낌이다. 사람들은 스스로를 고립시키지 않으면서 도움이 필요한 또 다른 이에겐 기꺼이 자신의 것을 내어준다. '혼자지만 함께'라는 슬로건이 잘 어울리는 대목이다.

주연을 맡은 프란시스 맥도맨드는 이미 <쓰리 빌보드> 등으로 다수의 상을 수상한 명배우다. 이번 작품을 위해 약 5개월간 실제로 벤을 타고 다니며 미국 7개 주를 돌아다녔다고 한다. 한 지역에선 그에게 실제로 일자리를 권했을 정도였다고 하니, 영화 속 그의 연기가 그만큼 깊이 있게 다가오기 충분하다. 

연출을 맡은 클로이 자오 감독은 아시안으로서 <로데오 카우보이> 등의 작품으로 세계 영화제에서 인정받아온 창작자다. 현재까지 그는 <노매드 랜드>로 전 세계 200여개 영화제 수상 기록을 세우고 있다.

특히 아시아 감독 최초로 아카데미 시상식 전초전 격인 골든 글로브, 크리틱스 초이스, 영국 아카데미, 감독조합상 등 4대 시상식에 모두 노미네이트 됐다는 점은 주목할 만하다. 최근 미국 내에서 아시아인 혐오 범죄가 이어지고 있는데 미국 아카데미 6개 부문에 후보로 오른 <노매드 랜드>의 수상이 미국 사회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도 눈여겨 볼 지점이다.

한줄평: 삶이 된 노매드에게서 느껴지는 인생의 정수
평점: ★★★★(4/5)

 
영화 <노매드 랜드> 관련 정보

원제: NOMADLAND
감독: 클로이 자오
출연 : 프란시스 맥도맨드
수입 및 배급: 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
러닝타임: 108분
관람등급: 12세 이상 관람가
국내개봉 : 2021년 4월 15일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오메가3같은 글을 쓰고 싶다. 될까? 결국 세상을 바꾸는 건 보통의 사람들.

  •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