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세대 힙합계를 이끌어갈 원석 래퍼를 찾는 <고등래퍼>가 시즌4로 돌아왔다. 지원자는 더 많아졌고, 멘토진은 더 화려해졌다. 

19일 오후 11시 첫 방송하는 Mnet <고등래퍼4>의 제작발표회가 같은 날 오후 온라인으로 생중계된 가운데 최효진 CP, 이진아 PD와 MC를 맡은 래퍼 넉살, 멘토진인 더 콰이엇, 염따, 사이먼 도미닉(쌈디), 로꼬, 창모, 웨이체드, 박재범, pH-1, 우기가 참석했다. 진행은 시즌3 우승자 이영지가 맡았다.

1만 2천명... 사상 최다 지원자 몰려
 
'고등래퍼4' PH1-박재범-우기, 막강 영향력 PH1, 박재범, 우기가 19일 오전 비대면으로 열린 Mnet <고등래퍼4> 온라인 제작발표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고등래퍼4>는 고등학생을 대상으로 한 랩 대항전으로 10대들의 이야기를 랩으로 풀어내는 프로그램이다.  19일 금요일 밤 11시 첫 방송.

▲ '고등래퍼4' PH1-박재범-우기, 막강 영향력 ⓒ Mnet

 
고등학생들의 랩 대항전인 <고등래퍼>는 지난 2017년 시작해 우승자로 시즌1 양홍원, 시즌2 김하온, 시즌3 이영지를 배출하며 <쇼미더머니> 못지않은 관심을 받고 있는 힙합 오디션 프로그램이다. 관심도가 높아질수록 지원자는 늘어서, 이번 시즌4엔 1만 2000명이라는 최다 지원자가 몰렸다. 

하지만 이번 시즌에선 여성 래퍼들의 모습을 찾아볼 수 없다. 최효진 CP는 "지난 시즌 이영지의 우승 영향을 받아 여성 래퍼들이 많이 참가할 것이라고 기대했는데 2%에 못 미치는 저조한 참여율이었다"며 "한 명 한 명 미팅을 하면서 면밀히 검토했지만 안타깝게도 여성 참가자는 한 명도 함께하지 못하게 됐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다음 시즌을 하게 되면 실력 있는 여성 래퍼분들의 참여가 많았으면 좋겠다"고 바람을 전했다.
 
'고등래퍼4' 이영지, 넘치는 흥 고등래퍼 시즌3 우승자인 이영지가 19일 오전 비대면으로 열린 Mnet <고등래퍼4> 온라인 제작발표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고등래퍼4>는 고등학생을 대상으로 한 랩 대항전으로 10대들의 이야기를 랩으로 풀어내는 프로그램이다.  19일 금요일 밤 11시 첫 방송.

'고등래퍼' 시즌3 우승자인 이영지 ⓒ Mnet

   
참가자들의 실력이 매 시즌 향상되는 점에 관해서도 제작진은 언급했다. 시즌2부터 줄곧 MC로 활약 중인 래퍼 넉살 역시도 "실력이 박빙이다. 잉글랜드 프리미엄리그처럼 하위권이 없다"고 말하며 기대를 불러 일으켰다.

고등래퍼들의 향상된 실력에 발맞춰 멘토진도 더욱 업그레이드 됐다. 더콰이엇&염따, 박재범&우기&pH-1, 쌈디&로꼬, 창모&웨이체드가 각각 한 팀을 이뤄 참가자들을 멘토링한다. 이진아 PD는 멘토들이 애정을 갖고 참가자들을 이끌어주고 격려하는 분위기에 박수를 보내며, 특히 오디션 프로그램 참가자였던 경험이 있는 멘토들이 공감어린 멘토링을 하는 것에 감사를 전했다.

"어차피 우승은 OOO?"... 이런 거 없다
 
'고등래퍼4' 사이먼 도미닉-로꼬, 공감 이끄는 멘토들 사이먼 도미닉과 로꼬가 19일 오전 비대면으로 열린 Mnet <고등래퍼4> 온라인 제작발표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고등래퍼4>는 고등학생을 대상으로 한 랩 대항전으로 10대들의 이야기를 랩으로 풀어내는 프로그램이다.  19일 금요일 밤 11시 첫 방송.

▲ '고등래퍼4' 사이먼 도미닉-로꼬, 공감 이끄는 멘토들 ⓒ Mnet

 
"'어차피 우승은 OOO'이라는 게 없이 다 잘한다. 확실히 갈수록 참가자들 실력이 향상되는 것 같다. 그들로부터 신선함을 느끼고 싶어서 멘토진에 합류한 만큼, 신선함이 있는 참가자들을 만나고 싶다. 제 음악 작업에도 그런 게 많은 도움이 되기 때문이다." (사이먼 도미닉)

우기 역시 사이먼 도미닉처럼 "참가자들로부터 많은 영감을 받고 있다"고 털어놓으며 "작업에 있어서 고여 있는 느낌이었는데 고등래퍼 친구들로부터 새로운 자극과 배움을 얻고 있다"고 말했다.

박재범의 참여도 눈길을 끈다. <고등래퍼> 멘토로 처음 나선 박재범은 심사 기준을 묻는 질문에 "자기만의 색깔이나 그루브, 아우라를 본다"며 "에이스가 누구다라고 콕 집어 말할 수 없을 정도로 모두 다 실력이 뛰어나더라"고 대답했다. 

시즌3에서 이영지를 우승자로 배출한 더콰이엇은 "이영지와의 호흡이 내게 좋은 기억으로 남아있는데 2년 만에 <고등래퍼>를 다시 하게 되면 재능 있는 친구들을 더 많이 만날 수 있을 거란 생각에 함께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어 "참가자들이 어리고 경험은 부족하지만 끊임없이 성장하고 어려움을 극복해 나간다는 점에서 보기 좋고, 뮤지션으로서 그 점에서 좋은 자극을 받고 있다"고 덧붙였다. 

로꼬와 pH-1는 <쇼미더머니>에 참가자로 나섰던 경험을 살려 <고등래퍼> 참가자들의 심정을 누구보다 잘 이해해주는 멘토로서 활약을 펼친다. pH-1는 "2년 전만 해도 저는 오디션 참가자였는데 이렇게 멘토 자리에 오른 게 부담되면서도 영광"이라며 "함께 좋은 노래를 만들어볼 생각"이라며 각오를 다졌다.
 
'고등래퍼4' 소통하는 최강 멘토 19일 오전 비대면으로 열린 Mnet <고등래퍼4> 온라인 제작발표회에서 넉살과 더 콰이엇, 염따, 사이먼 도미닉, 로꼬, 박재범, pH-1, 우기, 창모, 웨이체드가 포즈를 취하고 있다. <고등래퍼4>는 고등학생을 대상으로 한 랩 대항전으로 10대들의 이야기를 랩으로 풀어내는 프로그램이다.  19일 금요일 밤 11시 첫 방송.

▲ '고등래퍼4' 소통하는 최강 멘토 19일 오전 비대면으로 열린 Mnet <고등래퍼4> 온라인 제작발표회에서 넉살과 더 콰이엇, 염따, 사이먼 도미닉, 로꼬, 박재범, pH-1, 우기, 창모, 웨이체드가 포즈를 취하고 있다. ⓒ Mnet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음악이 주는 기쁨과 쓸쓸함. 그 모든 위안.

  •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