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시민축구단이 11월 22일 2020 K4리그 마지막 라운드 서울중랑축구단과의 홈경기에서 2대1로 승리했다.

진주시민축구단이 11월 22일 2020 K4리그 마지막 라운드 서울중랑축구단과의 홈경기에서 2대1로 승리했다. ⓒ 진주시청

 
진주시민축구단이 22일 2020 K4리그 마지막 라운드 서울중랑축구단과의 홈경기에서 2대1로 승리하며 창단 첫해 정규리그 3위로 K3 승격플레이오프 진출을 확정지었다.
 
이번 경기는 시즌 최종전이고 순위의 변동이 생길 수 있는 중요한 경기로 시작부터 열띤 공방전이 이어졌다.
 
서울중랑축구단이 전반 24분 선취골을 성공시키며 앞서가는듯 했으나 전반 38분에 황유승 선수가 절묘한 골을 성공시키며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후반에는 진주의 경기력이 더욱 살아나 후반 63분에 은성수 선수가 추가 골을 성공해 승리를 가져왔다.
 
진주시민축구단측은 "구단주인 조규일 시장의 K4리그 최고수준의 지원과 최상의 천연 그라운드를 자랑하는 홈구장 제공 등이 좋은 성과를 낼 수 있는 토대가 되었다"고 밝혔다.
 
이날 정규리그 마지막 홈경기를 참관한 조규일 진주시장은 "리그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한 선수단에 고맙고 창단 첫해 리그 3위의 성적을 거둬 자랑스럽다"고 했다.
 
조 시장은 "남은 승격 플레이오프도 잘 준비하여 좋은 경기로 코로나19로 인해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시민들에게 힘이 되고 자랑이 되어 주시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이번 라운드까지 15승 5무 4패의 성적을 거두고 있는 진주시민축구단은 정규리그 3위를 확정지으며, 오는 29일 포천시민축구단을 상대로 진주종합경기장에서 승강 결정전 티켓을 놓고 승부를 펼칠 예정이다.
 
 진주시민축구단이 11월 22일 2020 K4리그 마지막 라운드 서울중랑축구단과의 홈경기에서 2대1로 승리했다. 조규일 시장이 선수들을 격려하고 있다.

진주시민축구단이 11월 22일 2020 K4리그 마지막 라운드 서울중랑축구단과의 홈경기에서 2대1로 승리했다. 조규일 시장이 선수들을 격려하고 있다. ⓒ 진주시청

  
 진주시민축구단이 11월 22일 2020 K4리그 마지막 라운드 서울중랑축구단과의 홈경기에서 2대1로 승리했다.

진주시민축구단이 11월 22일 2020 K4리그 마지막 라운드 서울중랑축구단과의 홈경기에서 2대1로 승리했다. ⓒ 진주시청



☞ 관점이 있는 스포츠 뉴스, '오마이스포츠' 페이스북 바로가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