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창적 음악세계를 선보여온 팝재즈 싱어송라이터 이진아가 새로운 음악으로 돌아왔다. 지난 28일 새 미니앨범 <캔디 피아니스트>를 발표한 것. 

"이렇게 어려운 시기에 앨범을 낼 수 있다는 것만으로도 감사하다고 생각한다"는 그는 발매 당일인 28일, 서면 인터뷰를 통해 앨범에 관한 이야기를 풀어놓았다. 

타이틀곡 '꿈같은 알람'... 통통 튀는 피아노 연주
 
 이진아 '캔디 피아니스트' 발매 기념 인터뷰

이진아 '캔디 피아니스트' 발매 기념 인터뷰 ⓒ 안테나

 
이진아의 새 앨범 <캔디 피아니스트>는 알록달록하고 달콤한 이미지의 단어 '캔디'에 '피아니스트'를 덧붙인 합성어로, 이진아만의 감성이 담긴 새로운 장르의 연주와 음악을 들려주겠다는 의미를 담은 작품이다. 이진아가 가장 좋아하는 피아노를 가지고 여러 가지 기법을 넣어 팝으로 녹여냈다.

"저의 고민과 생각, 제가 이야기하고 싶은 것들을 솔직하게 일기처럼 이야기했다. 제 음악을 들어주는 이들에게 힘이 되어주고 음악을 통해 동기부여가 되고 싶은 바람을 담은 앨범이다. 제가 '캔디 피아니스트'가 되어 아름다운 화음과 멜로디로 사람들을 깨우고 힘을 주고 싶다."

앞서 그는 '진아식당' 3부작을 통해 다변화된 프로듀싱 능력을 보여줬다. 이번 <캔디 피아니스트>에서 가장 중점을 둔 부분은 무엇일까. 이 질문에 이진아는 "가장 저 다운 것들을 만드는 데 중점을 뒀다"며 "평소에 피아노 치면서 혼자 노래 부를 때 나오는 멜로디와 가사들을 가져왔다"고 답했다. 

타이틀곡은 '꿈같은 알람'으로, 지난 2017년 발매한 앨범 < RANDOM >을 통해 호흡을 맞췄던 프로듀서 사이먼 페트렌 (Simon Petrén)과 함께 만들었다. 그는 타이틀곡에 대해 "'꿈같은 알람'은 일상의 소소한 재미를 상상하는 가사가 인상적인 곡으로 연필과 책상 등 일상에서 쉽게 접할 수 있는 물건들을 음악적인 소스로 살려냈다. 아기자기하면서도 풍성한 사운드들이 많이 들어있어 듣는 재미를 느낄 수 있다"고 소개했다. 

새 앨범의 제목이 '캔디 피아니스트'인 만큼 수록된 곡들의 피아노 연주 시 중점을 둔 포인트가 있을까. 이에 이진아는 "사랑스러운 멜로디와 화음을 잘 살려 재밌게 피아노를 치려고 노력했다"며 "타이틀곡 '꿈같은 알람' 도입부에 나오는 쿵쿵쿵쿵 쾅쾅쾅쾅 하는 깨우려는 듯한 피아노 연주 부분도 중점을 둔 포인트 중 하나"라고 대답했다.

뮤직비디오, 유희열 아이디어로 만들어
 
 이진아 '캔디 피아니스트' 발매 기념 인터뷰

이진아 '캔디 피아니스트' 발매 기념 인터뷰 ⓒ 안테나

 
이진아가 소속된 안테나의 수장 유희열은 이진아의 타이틀곡 뮤직비디오에 적극적으로 아이디어를 냈다고 한다. 요즘 많은 이들이 사용하는 애플리케이션 '스노우'의 순정만화 필터를 활용해서 만들었는데, "뮤직비디오에 나오는 4명의 남자 주인공들이 누군지 맞혀가면서 보는 재미가 있다"고 설명했다.

개성 있는 음악을 선보이고 있는 그에게 곡 작업 시 주로 어디에서 영감을 받는지 물었다. 이에 "실생활에서 영감을 얻는 편"이라는 답변과 함께 "특히 걸어 다닐 때 생각을 많이 하는 편이어서 이번 앨범 작업을 하면서 산책을 많이 다녔다"는 얘기를 들을 수 있었다. 

끝으로 싱어송라이터로서 이루고 싶은 목표와 앞으로의 활동 계획은 무엇인지 물었고 그는 다음처럼 답했다. 

"제 노래를 많은 분들이 들어준다는 것만으로도 저는 너무 감사하다고 생각하고 만족하고 있다. 앞으로는 더 다양한 곡들을 들으며 진정한 음악이 무엇인지 연구하고 싶고, 상상을 펼치면서 멋진 노래들을 많이 만들고 싶다."
 
 이진아 '캔디 피아니스트' 발매 기념 인터뷰

이진아 '캔디 피아니스트' 발매 기념 인터뷰 ⓒ 안테나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음악이 주는 기쁨과 쓸쓸함. 그 모든 위안.

  •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