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윤희 문화체육관광부 제2차관이 21일 서울 송파구에 위치한 물놀이 유원시설 ‘워터킹덤’을 방문해 사회적 거리 두기 2단계 방역 상황을 점검하고 있다.

최윤희 문화체육관광부 제2차관이 21일 서울 송파구에 위치한 물놀이 유원시설 ‘워터킹덤’을 방문해 사회적 거리 두기 2단계 방역 상황을 점검하고 있다. ⓒ 문체부

 
문화체육관광부 최윤희 제2차관은 21일 서울 송파구 관계자와 함께 물놀이 유원시설 '워터킹덤'을 방문해 사회적 거리 두기 2단계 방역 상황을 확인하고, 현장 애로사항 등을 청취했다.

문체부에 따르면 최윤희 차관은 16일부터 2주간 수도권 지역 사회적 거리 두기 2단계 격상에 따라 이날 현장을 방문해 핵심 방역수칙인 출입자 명부 관리, 마스크 착용, 시설 내 이용자 간 2m(최소 1m) 간격 유지를 위한 이용 인원 관리 등을 중점적으로 점검했다.

최 차관은 이날 입장 시 발열 검사, 거리 두기를 위한 입장 인원과 풀장 내 이용자 수 제한 관리, 놀이기구 및 보관함 등 손이 자주 닿는 부대시설에 대한 매일 소독 실시 여부 등을 살펴보고 직원들을 격려했다.

최 차관은 "코로나19 재확산 우려가 있는 만큼 사업자와 이용자 모두 철저하게 핵심방역 수칙을 준수해 안전한 물놀이 환경을 마련하고, 코로나19 예방에 다 같이 협조해 주실 것"을 당부했다.

 

☞ 관점이 있는 스포츠 뉴스, '오마이스포츠' 페이스북 바로가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시민기자들과 함께 상식적인 사회를 만들고 싶은 오마이뉴스 기자입니다. 10만인클럽에 가입해서 응원해주세요^^ http://omn.kr/acj7

  •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