늘 새로운 모습으로 변신하는 선미가 이번에는 사랑에 빠진 여인으로 돌아왔다. 10개월 만이다. 사랑에 대한 상처나 조소가 묻은 노래들을 발표해왔던 전에 비해 이번엔 한층 '몽글몽글해진' 감성으로 물들일 예정이다. 29일 오후 선미의 새 싱글앨범 <보라빛 밤(pporappippam)>의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온라인으로 진행됐다. 

보랏빛 하늘에서 영감 받은 선미표 시티팝
 
 선미의 새 싱글앨범 '보라빛 밤' 발매 기념 쇼케이스

선미의 새 싱글앨범 '보라빛 밤' 발매 기념 쇼케이스 ⓒ 메이크어스 엔터테인먼트

 
"이전의 제 노래들과 차별화된 점이 있다면 이번엔 사랑에 빠진 선미를 볼 수 있다는 거다. 막 사랑을 시작한 찰나의 선미를 보여드리게 됐다. 전의 노래들이 콘셉트가 강하고 카리스마 넘치는 느낌이었다면 이번엔 편하고 오래 들을 수 있는 노래를 만들고 싶었다. 무겁지 않은 콘셉트로, 사랑하는 청춘을 표현하고 싶었다."

이번 노래 '보라빛 밤' 역시 선미가 직접 작사하고, 전작들에서 호흡을 맞춘 작곡가 FRANTS와 공동 작곡했다. 선미는 신곡에 대해 소개하며 "여름과 어울리는 곡을 만들어보고 싶었다"며 "그동안 내가 안했던 스타일과 콘셉트가 무엇일까 고민해서 안 한 걸 하려고 했다"고 밝혔다. 지금까지 '날라리', '누아르', '사이렌'을 통해 시니컬하고 사랑에 관해 조소가 섞인 무거운 곡들을 많이 했기에, 이젠 청량하고 밝은 느낌의 설레는 곡을 해보고 싶었던 것. 

선미는 "요즘처럼 힘든 시기에 대중분들의 마음을 조금이라도 가볍게 해줄 음악을 내고 싶었기 때문에 '보라빛 밤'이라는 설레는 느낌의 곡을 내놓게 됐다. 만들 때도 너무 설렜고 뮤직비디오 촬영할 때도 너무 설렜다"고 말하기도 했다. 그는 "노천카페에 앉아 해질녘에 불어오는 바람을 맞고 있다고 생각하면 너무 설레지 않나. 그런 기분을 청각화시켜보면 어떨까 생각했다"며 작업 비하인드를 덧붙였다.

"말 그대로 보라빛 하늘에 영감을 받아 만든 곡이다. 선미의 장르를 만들고 싶다고 제가 말한 적 있는데 기자님들께서 '선미팝'이라고 이름을 붙여주셨다. 이번 곡은 선미팝 중에서도 선미표 시티팝이다."

박진영에게 '보라빛 밤' 뮤직비디오를 미리 보여줬다며 비화를 말해주기도 했다. 선미는 "박진영 피디님이 보고 '지금까지 못 본 충격적인 뮤비다. 지금까지 네 뮤비 중 제일 예쁜 것 같다고 말씀하셨다"고 전했다. 

선미의 솔로 활동은 '외유내강'
 
 선미의 새 싱글앨범 '보라빛 밤' 발매 기념 쇼케이스

선미의 새 싱글앨범 '보라빛 밤' 발매 기념 쇼케이스 ⓒ 메이크어스 엔터테인먼트

   
선미는 자신이 늘 했던 말 중 "자기 자신을 덕질하라"는 말을 다시금 언급하기도 했다. 그만큼 자신을 사랑하는 마음을 항시 마음에 품고 산다는 선미는 어느덧 솔로가수 7년차다. 그에게 선미의 솔로를 관통하는 키워드를 물었고 그는 "외유내강"이라고 대답했다. 

"여리여리한 체구에서 뿜어내는 에너지가 제 장점이라고 생각하는데, '보라빛 밤' 안무에서도 그렇고, 보이는 건 약해보이지만 강단 있는 음악과 퍼포먼스를 하는 게 내 음악의 특징인 것 같다."

선미는 이러한 외유내강의 마인드를 엿보이게 해주는 자신의 또 다른 생각들도 밝혔다. "새로운 도전에 대해 언제나 불안하다"며 "도전마다 성공할 수도 없고, 오르락내리락 할 수밖에 없고 오르락내리락 해야만 하는 거라 생각한다"고 말했다. 
 
 선미의 새 싱글앨범 '보라빛 밤' 발매 기념 쇼케이스

선미의 새 싱글앨범 '보라빛 밤' 발매 기념 쇼케이스 ⓒ 메이크어스 엔터테인먼트

 
"내 노력의 결과들에 일희일비하지 않으려고 한다. 늘 생각하는 게, 인생은 마라톤이라고 생각한다. 여성 솔로 아티스트로서 어떻게든 버티고 버티고 버티고 싶다. 끝까지 버티는 게 이기는 거라고 하잖나. 좌절이나 기쁨 한 쪽에 머물지 않고 내 페이스를 유지하면서 나아가고 싶고, 그런 꾸준한 사람으로 기억되고 싶다."

특히 선미는 "이번 곡은 힘을 뺀, 전보다 부드러운 느낌의 편안한 곡이라서 1위도 좋지만 오랫동안 사랑 받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어 부담감에 대한 질문에 대해선 "부담감이 없으면 결과가 좋지 않은 것 같다"며 "항상 부담감을 가지고 있어야 한다는 게 내 생각이고, '부담감이 없느냐'는 질문 자체가 내가 잘해오고 있다는 뜻인 것 같다"며 소신을 드러냈다.
 
 선미의 새 싱글앨범 '보라빛 밤' 발매 기념 쇼케이스

선미의 새 싱글앨범 '보라빛 밤' 발매 기념 쇼케이스 ⓒ 메이크어스 엔터테인먼트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