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꼰대인턴' 엠본부의 희망 남성우 감독(왼쪽에서 두 번째)과 박해진, 한지은, 박기웅 배우가 28일 오후 서울 성동구의 한 카페에서 진행된 MBC 수목 미니시리즈 <꼰대인턴> 촬영 현장공개 및 기자간담회에서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꼰대인턴>은 최악의 꼰대 부장을 부하직원으로 맞게 된 남자의 갑을체인지 복수극이자 시니어 인턴의 잔혹 일터 사수기인 코믹 오피스 드라마다.

▲ [오마이포토] '꼰대인턴' 엠본부의 희망 ⓒ 이정민


남성우 감독(왼쪽에서 두 번째)과 박해진, 한지은, 박기웅 배우가 28일 오후 서울 성동구의 한 카페에서 진행된 MBC 수목 미니시리즈 <꼰대인턴> 촬영 현장공개 및 기자간담회에서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꼰대인턴>은 최악의 꼰대 부장을 부하직원으로 맞게 된 남자의 갑을체인지 복수극이자 시니어 인턴의 잔혹 일터 사수기인 코믹 오피스 드라마다. 

 
'꼰대인턴' 엠본부의 희망 남성우 감독(왼쪽에서 두 번째)과 박해진, 한지은, 박기웅 배우가 28일 오후 서울 성동구의 한 카페에서 진행된 MBC 수목 미니시리즈 <꼰대인턴> 촬영 현장공개 및 기자간담회에서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꼰대인턴>은 최악의 꼰대 부장을 부하직원으로 맞게 된 남자의 갑을체인지 복수극이자 시니어 인턴의 잔혹 일터 사수기인 코믹 오피스 드라마다.

▲ '꼰대인턴' 엠본부의 희망 남성우 감독(왼쪽에서 두 번째)과 박해진, 한지은, 박기웅 배우가 28일 오후 서울 성동구의 한 카페에서 진행된 MBC 수목 미니시리즈 <꼰대인턴> 촬영 현장공개 및 기자간담회에서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꼰대인턴>은 최악의 꼰대 부장을 부하직원으로 맞게 된 남자의 갑을체인지 복수극이자 시니어 인턴의 잔혹 일터 사수기인 코믹 오피스 드라마다. ⓒ 이정민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