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침입자' 김무열-송지효, 오랜만에 즐거운 시간 김무열과 송지효 배우가 27일 오후 서울 용산구의 한 상영관에서 열린 영화 <침입자 >시사회에서 질문에 답하고 있다.
<침입자>는 실종됐던 동생이 25년 만에 집으로 돌아온 뒤 가족들이 조금씩 변해가고, 이를 이상하게 여긴 오빠가 동생의 비밀을 쫓다 충격적 진실과 마주하게 되는 미스터리 스릴러 작품이다. 6월 4일 개봉.

▲ [오마이포토] '침입자' 김무열-송지효, 오랜만에 즐거운 시간 ⓒ 이정민


김무열과 송지효 배우가 27일 오후 서울 용산구의 한 상영관에서 열린 영화 <침입자 >시사회에서 질문에 답하고 있다. <침입자>는 실종됐던 동생이 25년 만에 집으로 돌아온 뒤 가족들이 조금씩 변해가고, 이를 이상하게 여긴 오빠가 동생의 비밀을 쫓다 충격적 진실과 마주하게 되는 미스터리 스릴러 작품이다. 6월 4일 개봉. 

 
'침입자' 김무열, 오랜만에 즐거운 시간 김무열 배우가 27일 오후 서울 용산구의 한 상영관에서 열린 영화 <침입자 >시사회에서 질문에 답하고 있다.
<침입자>는 실종됐던 동생이 25년 만에 집으로 돌아온 뒤 가족들이 조금씩 변해가고, 이를 이상하게 여긴 오빠가 동생의 비밀을 쫓다 충격적 진실과 마주하게 되는 미스터리 스릴러 작품이다. 6월 4일 개봉.

▲ '침입자' 김무열, 오랜만에 즐거운 시간 김무열 배우가 27일 오후 서울 용산구의 한 상영관에서 열린 영화 <침입자 >시사회에서 질문에 답하고 있다. <침입자>는 실종됐던 동생이 25년 만에 집으로 돌아온 뒤 가족들이 조금씩 변해가고, 이를 이상하게 여긴 오빠가 동생의 비밀을 쫓다 충격적 진실과 마주하게 되는 미스터리 스릴러 작품이다. 6월 4일 개봉. ⓒ 이정민

  
'침입자' 송지효, 오랜만에 즐거운 시간 송지효 배우가 27일 오후 서울 용산구의 한 상영관에서 열린 영화 <침입자 >시사회에서 미소짓고 있다.
<침입자>는 실종됐던 동생이 25년 만에 집으로 돌아온 뒤 가족들이 조금씩 변해가고, 이를 이상하게 여긴 오빠가 동생의 비밀을 쫓다 충격적 진실과 마주하게 되는 미스터리 스릴러 작품이다. 6월 4일 개봉.

▲ '침입자' 송지효, 오랜만에 즐거운 시간 송지효 배우가 27일 오후 서울 용산구의 한 상영관에서 열린 영화 <침입자 >시사회에서 미소짓고 있다. <침입자>는 실종됐던 동생이 25년 만에 집으로 돌아온 뒤 가족들이 조금씩 변해가고, 이를 이상하게 여긴 오빠가 동생의 비밀을 쫓다 충격적 진실과 마주하게 되는 미스터리 스릴러 작품이다. 6월 4일 개봉. ⓒ 이정민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