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연경과의 작별을 발표하는 터키 여자프로배구 엑자시바시 비트라 구단 홈페이지 갈무리.

김연경과의 작별을 발표하는 터키 여자프로배구 엑자시바시 비트라 구단 홈페이지 갈무리. ⓒ 엑자시바시

 
'배구 여제' 김연경이 터키 무대를 떠난다.

터키 여자프로배구 엑자시바시 비트라는 21일(현지시각) 성명을 내고 "김연경과 상호 합의에 따라 결별하기로 했다"라고 공식 발표했다.

이어 "김연경은 터키 슈퍼컵 우승 두 차례, 컵 대회 우승 한 차례, 2018년 국제배구연맹(FIVB) 클럽 월드챔피언십 동메달과 2019년 은메달 획득을 이끌며 활약했고 올 시즌에는 팀의 주장을 맡았다"라고 소개했다.

그러면서 "우리는 세계적인 스타 김연경과 작별하게 되었으며, 그가 보여준 활약에 감사한다"라며 "김연경이 앞으로도 건강하고 남은 선수 생활을 성공적으로 이어가길 바란다"라고 강조했다. 

김연경은 지난 2018년 5월 엑자시바시와 2년 계약을 맺고 입단하며 팀을 정상으로 이끌었고, 이달 계약이 만료되면서 자유계약(FA) 신분이 됐다.

김연경의 차기 행선지로는 중국 무대가 유력하다. 최근 외신에서는 중국의 베이징 구단이 김연경 영입에 나섰다고 보도했다. 중국 리그는 경기 수가 적어 체력 부담이 덜하고, 김연경의 높은 연봉을 감당할 수 있을 정도로 구단들의 자금력도 탄탄하다. 

김연경은 2017년에도 중국 상하이 구단에서 1년간 활약하며 우승을 안긴 바 있다. 그러나 김연경이 아직 정상급 기량을 유지하고 있는 만큼 여러 구단들의 영입 경쟁이 치열할 것으로 전망된다. 

☞ 관점이 있는 스포츠 뉴스, '오마이스포츠' 페이스북 바로가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