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간 수업

인간 수업 ⓒ 넷플릭스

 
<인간 수업>은 진한새 작가의 극본을 바탕으로 김진민 피디가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로 만든 10부작 드라마다. 고등학생이 주인공이지만, 10대가 성매매 중개업을 한다는 파격적인 설정으로 시작부터 화제를 모았다. 여기에 '성'과 '폭력'이라는 청소년 드라마에서는 그간 볼 수 없었던 신선한 플롯과 파격적인 전개로 눈길을 끌었다.
 
품행이 단정하며 학업 성취의 동기가 남다른 계양고등학교의 모범생 오지수(김동희 분)는 순하고 성실한 외양과 달리 성매매 중개업자이다. 도박꾼 아버지, 그 아버지를 견디다 못해 집을 나간 어머니, 돌보아주는 부모가 없는 상태에서도 고등학교를 무사히 마치고 대학을 가고 싶다는 '욕망'을 포기할 수 없었던 지수는 그저 '남들처럼 살아보고 싶다'는 욕망을 완성하기 위해 '포주'가 되었다. 

이왕철(최민수 분)의 도움을 받아 '조건 만남'을 하는 과정에서 빚어진 잡음도 순조롭게 해결하며 탄탄대로를 걷는가 싶었지만, 자신의 정체를 알게 된 배규리(박주현 분)와 얽히며 위기에 놓인다. 거기에 뜻하지 않게 얽힌 변태성욕자 무리, 조폭, 그리고 자기 애인인 서민희(정다빈 분)의 뒤를 봐주는 인물을 집요하게 캐내려는 일진 곽기태(남윤수 분)의 개입으로 생명에 위협을 받는 상황에까지 내몰린다. 
 
 인간 수업

인간 수업 ⓒ 넷플릭스

 
미성숙한 아이들의 '인간 배우기'

그런데 이 자극적인 설정과 폭력이 난무하는 드라마의 제목은 아이러니하게도 '인간 수업'이다. 드라마에는 오지수를 비롯한 3명의 고등학생이 등장한다. 그들은 어른들 뺨치게 야무지다 못해 도발적인 청소년들이다.

두 개의 핸드폰을 가지고 최첨단 앱을 이용, 자신의 목소리를 변조해 신분을 숨기며 포주업을 하는 오지수는 자신이 하는 일을 그저 '거간꾼' 정도라고 생각한다. 자신과 같은 학생인 서민희가 조건 만남에 나서지만 그런 일로 죄책감을 느끼지 않는다. 

극 후반에 들어서 종종 등장하는 지수의 무의식을 반영한 '꿈' 장면에서는 그의 모든 판단은 '1등급'이냐는 질문으로 귀결된다. 돈을 다 잃고도 학교에 가고, 죽을 뻔한 위기를 넘기고서도 학교 책상에 엎드리고야 마는 그에겐 학교에서 살아남는 것이 1순위다. 비도덕적이라기보다는 '탈도덕'적인 상태라 해야 맞겠다.

그런 지수보다 한 수 위의 존재가 나타난다. 공부는 잘하지만 도통 학교 사회에서 존재감이 없는 지수와 달리, 남학생들과 어울려 운동을 하고, 각종 학교 생활에서 두각을 나타내는 배규리가 그 주인공이다.

오지수를 알게 된 배규리는 그가 자신에게 보이는 호의에 응하는 듯하면서도 그를 포주라 욕한다. 그러면서도 그가 벌어들인 돈을 보고 그 돈이라면 자신을 가정의 부속품처럼 다루는 부모에게서 '탈출'할 수 있다고 믿는다. 그리곤 오지수의 사업에 가담하고자 한다.

하지만 그런 배규리의 '욕망'이 적극적이면 적극적일수록 오지수의 사업은 점점 꼬여만 간다. 아버지가 지수의 돈을 가지고 달아나고, 조폭이 얽히고, 납치와 협박이 난무하는 지경에 이르러서는 지수는 물론 배규리의 목숨조차 위태롭게 된다. 그럼에도 규리는 포기하지 않는다. 지수가 좌절하고 절망하는 상황에서도 규리는 사업을 놓지 않으려 한다. 도덕이란 경계 자체를 비웃는 규리의 탈도덕적 레벨은 어쩌면 지수보다 한 수 위일지도 모른다. 

그리고 오지수의 '공급원', 서민희가 있다. 부모 없이 고모네 집에 얹혀 사는 민희는 사랑하는 기태에게 좋은 선물을 사주기 위해 조건 만남에 나선다. 기태가 자신을 돈 때문에 옆에 두는 줄 뻔히 알면서도 사랑을 갈구하는 민희는 조건 만남의 폭력적인 상황에 맞닥뜨리면서 공포가 폭발하고 만다. 

오지수, 배규리, 서민희 이들 세 명은 서로 다른 원인을 가지고 '탈도덕적 경계'에 선 위기의 존재들이다. 서로 다른 이유를 가졌지만 결국 어른들이 만들어 낸 문제의 희생양들인 것이다. 방기된 가정, 혹은 과잉 기대로 조련되는 가정, 그게 아니면 상실된 가정 속에서 자라난 아이들은 어떤 게 '인간'의 진짜 모습인지 배울 기회를 잃거나, 아니면 그런 기회를 버린다. 

그래서 마치 동물들처럼 각자의 욕망을 저마다의 방향으로 분출하며 뜻하지 않은 사건 사고를 발생시키는 것이다. 그리고 그것은 그들과 그들 주변 사람들을 위기에 빠뜨린다.
 
 인간 수업

인간 수업 ⓒ 넷플릭스

 
'묘한 어른'으로 인해 촉발된 '인간다움'

여기서 묘한 인물이 등장한다. 오지수와 함께 조건 만남의 '보디가드' 역할을 하던 이왕철은 돈을 받고 움직이는 행동대장이지만, 공황 상태에 빠진 서민희를 들여다보고, 오지수가 빠진 위기에 주목한다. 그리고 서민희는 처음으로 그 누군가에게 진심어린 애정을 느끼게 된다. 그리고 이왕철로 인해 서민희가 변해간다. 

그런 서민희의 변화로 포주업을 하는 오지수의 지옥 레이스를 멈추게 할 치트키가 경찰 이해경(김여진 분)에게 쥐어진다. 하지만 치트키는 미약하고 때론 늦다.

미성숙한 아이들이 벌인 '비인간적'인 사건은 '참혹하게 인간적인 결과물'을 낳는다. 지수는 자신이 벌인 일이 얼마나 무모하고 맹목적인 욕망이었는지, 처절한 결과물을 보고 나서야 배우게 된다. 

그것이 숨가쁘게 달려간 10부작 <인간 수업>이 도달한 결론이다. 아니, 끝날 때까지 끝난 게 아닌 것 같은 결말은 이 수업의 종료가 지금이 아님을 은근히 알린다. 참혹한 결과물을 받아들고서야 끝나는 수업. 그들이 감당하고 책임져야 할 숙제는 실로 과중하다.
덧붙이는 글 이 기사는 이정희 시민기자의 개인 블로그(http://5252-jh.tistory.com)와 <미디어스>에도 실립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