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콘텐츠진흥원 홈페이지

한국콘텐츠진흥원 홈페이지 ⓒ 콘진원

 
올해 방송영상콘텐츠 지원을 위해 174억 원이 투입된다. 전년에 대비해 30%p 늘었다. 특히 실감형 방송영상콘텐츠 제작, 방송영상콘텐츠 포맷 육성 지원 등이 새롭게 지원 사업 항목에 신설됐다.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 이하 문체부)는 한국콘텐츠진흥원(원장 김영준, 이하 콘진원)과 함께 19일 올해 방송영상콘텐츠 제작 지원 사업에 대해 밝혔다.

우선 올해는 전년 대비 30% 증가한 총 174억 원을 투입해 방송영상콘텐츠를 육성한다.

부문별로 보면 방송영상콘텐츠 제작 지원 45억 8천만 원, 방송영상콘텐츠 포맷 육성 지원 37억 2천만 원, 뉴미디어 방송콘텐츠 제작 지원 29억 5900만 원, 어르신문화 방송콘텐츠 제작 지원 10억 5천만 원, 5세대 이동통신 서비스 기반 실감형 방송영상콘텐츠 제작 지원 24억 원, 국제방송문화교류(국제공동제작) 지원 15억 2천만 원), 수출용 방송콘텐츠 재제작 지원 12억 원 등 7개 사업이다.

방송영상콘텐츠 포맷은 방송프로그램을 제작하기 위한 독창적이고 구체적인 형식으로서 줄거리, 진행 방법, 세트 디자인, 출연자의 행위 등을 포함하는 제작 계획과 기법을 말한다.

문체부는 "특히 급변하는 매체 환경에 발맞추어 5세대 이동통신 서비스를 기반으로 '실감형 방송영상 콘텐츠 제작'을 지원하는 사업을 신설하고, '뉴미디어 방송 콘텐츠 제작 지원' 사업에서는 온라인 동영상 플랫폼(OTT) 분야를 새롭게 지원한다"면서 "드라마가 신규 소재를 기반으로 장편 또는 시즌제로 발전할 수 있는 환경을 마련하기 위한 '드라마 시범 프로그램(파일럿) 제작'과 방송영상 독립제작사의 포맷 저작권을 확보하고 그 수출 기반을 마련하기 위한 '방송포맷 본편 제작'도 올해부터 지원한다"고 밝혔다.

다음은 문체부가 밝힌 각 사업의 내용이다.

'방송영상콘텐츠 제작 지원' 사업 : 방송영상독립제작사가 다큐멘터리, 드라마 등 우수 방송 콘텐츠를 제작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다양한 방송영상 콘텐츠가 제작될 수 있도록 전년 대비 다큐멘터리·드라마 단편 부문 지원금을 최대 5천만 원 증액하고, 안정적인 방송영상콘텐츠 제작 환경을 만들기 위해 지원금 내 인건비 편성 비율 제한을 폐지했다.

'방송영상콘텐츠 포맷 육성 지원' 사업 : 방송 포맷 제작 활성화와 해외 시장 진출 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방송포맷 본편 제작'뿐만 아니라 신규 포맷 시범 프로그램(파일럿) 제작, 방송포맷 연구소(랩) 운영, 해외 시연회 참가, 국제 포맷 시장(BCWW Formats) 개최 등 다양한 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뉴미디어 방송콘텐츠 제작 지원' 사업 : 웹·모바일 중심 시대에 대응해 온라인 동영상 플랫폼(OTT) 등 다양한 플랫폼에서 활용할 수 있는 웹드라마(숏폼), 웹예능/웹다큐·교양 등 뉴미디어 방송콘텐츠를 발굴한다.

'어르신문화 방송콘텐츠 제작 지원' 사업 : 전 세대가 공감할 수 있는 다큐/교양, 예능 분야를 비롯해 공익적 가치를 실현할 수 있는 공공 콘텐츠 다큐/교양 부문 제작을 지원한다. 세대 간 공감대 확산을 위해 어르신문화 방송콘텐츠 예능 분야 지원금을 전년 대비 25% 증액했다.

'5세대 이동통신 서비스 기반 실감형 방송영상콘텐츠 제작지원' 사업 : 증강현실(AR)・가상현실(VR) 기술을 기반으로 한 실감형 방송영상콘텐츠 제작과 실감형 방송영상 콘텐츠 연구소(랩) 운영 등을 지원한다.

'국제방송문화교류(국제공동제작) 지원' 사업 : 해외 제작 연계망을 확대하기 위해 해외 방송사뿐만 아니라 해외 제작사와도 공동으로 제작할 수 있도록 지원 요건을 완화했다. 지원 대상은 교류 국가 간 공감할 수 있는 주제와 소재를 담을 수 있는 작품으로 다큐멘터리 부문에서는 3개, 비(非)다큐 부문(드라마, 예능, 교양)에서는 2개 선정한다.

'수출용 방송콘텐츠 재제작 지원' 사업 : 국내 우수 방송콘텐츠가 중남미와 독립국가연합(CIS), 중동·북아프라카(MENA) 등 신흥 시장에 진출할 수 있도록 재편집 등을 지원한다. 수출계약이 완료된 작품의 현지 수요를 확대하기 위해 현지 시연회 개최, 온·오프라인 광고 게재 등 해외 홍보 지원 부문을 신설했다.

지원 대상은 사업별 일정에 따라 공모한다. 2월 19일부터 3월 4일 오후 3시까지 ▲ 방송영상콘텐츠 제작과 ▲ 뉴미디어 방송콘텐츠 제작, ▲ 어르신문화 방송콘텐츠 제작, ▲ 방송포맷 시범 프로그램(파일럿) 제작, ▲ 방송포맷 연구소 운영, ▲ 수출용 방송콘텐츠 재제작 지원 대상을 신청받고 ▲ '방송포맷 본편 제작'은 3월 16일(월)부터 신청을 받을 계획이다. 국제방송문화교류(국제공동제작) 지원 사업 공모 일정은 3월 중에 별도로 공지한다.

공모에 대한 더 자세한 내용은 콘진원 공식 누리집(www.kocca.kr) 또는 이(e)나라도움 공식 누리집(www.gosims.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올해는 빠르게 변하는 미디어 환경을 반영한 새로운 사업도 추진한다"며 "예년과 마찬가지로 표준계약서 사용, 근로시간 준수 등 공정하고 상생하는 방송 생태계를 만드는 데도 계속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시민기자들과 함께 상식적인 사회를 만들고 싶은 오마이뉴스 기자입니다. 10만인클럽에 가입해서 응원해주세요^^ http://omn.kr/acj7

  •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