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모비딕 숏폼 미니 드라마 <농부사관학교2> 제작발표회. 이날 현장에는 드라마 연출을 맡은 김다영 PD, 그리고 배우 이태환(하주석 역), 윤보미(강한별 역), 이민지(신유진 역), 이종원(이우진 역), 이정식(이해승 역), 장준현(최만수 역)이 참석했다.

SBS 모비딕 숏폼 미니 드라마 <농부사관학교2> 제작발표회. 이날 현장에는 드라마 연출을 맡은 김다영 PD, 그리고 배우 이태환(하주석 역), 윤보미(강한별 역), 이민지(신유진 역), 이종원(이우진 역), 이정식(이해승 역), 장준현(최만수 역)이 참석했다. ⓒ SBS

 
농사를 소재로 한 청춘 드라마 <농부사관학교>가 시즌 2로 안방극장에 돌아온다.
 
12일 오후 서울 양천구 SBS목동에서 SBS 모비딕 미니 드라마 <농부사관학교 2>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현장에는 은지향 모비딕 팀장과 드라마 연출을 맡은 김다영 PD, 그리고 배우 이태환(하주석 역), 윤보미(강한별 역), 이민지(신유진 역), 이종원(이우진 역), 이정식(이해승 역), 장준현(최만수 역)이 참석했다. 드라마는 국내 유일한 국립농수산대학교 안에서 펼쳐지는 청춘캠퍼스 이야기를 담고 있다.
 
김다영 PD는 "성장통을 겪는 인물들의 귀엽고 신선하면서도 서글픈 드라마"라면서 "보고 나면 분명 기분이 좋아질 것"이라고 드라마를 소개했다. 은지향 모비딕 팀장은 "이번 드라마는 OTT 채널과 유튜브를 통해 방송될 예정이다"면서 "내년에도 웹드라마 한편을 준비하고 있는 상태"라고 설명했다.
 
사랑과 우정, 그리고 농사
 
<농부사관학교> 시즌1에서 1학년이었던 인물들이 시즌 2부터는 3학년이 되어 돌아왔다. 김다영 PD는 "(시즌1에 비해) 등장인물의 이야기를 좀 더 깊고 넓게 다뤘다"면서 "농대생이라는 소재를 통해 미래의 농부들이 얼마나 고군분투하고 있는지도 담았다"고 말했다.
 
시즌1에 이어 윤보미는 2년간 사귀고 있는 주석과의 결혼을 고대하면서도 졸업 후 미래가 막막하기만 한 고민녀 강한별 역을 맡았다. 윤보미는 "시즌 1이 많은 사랑을 받게 되어 이렇게 시즌2로 다시 찾아뵙게 되었다"면서 "좋은 스탭, 배우분들과 다시 한 번 함께 하게 되어 즐겁다"고 말했다.
 
이태환도 공모전 우승상금 1억 원으로 성공과 한별과의 결혼까지 꿈꾸는 하주석을 다시 연기한다. 이태환은 "시즌1때는 1학년이었다가 이제는 3학년이 되었다"면서 "실제로 대학생활 하는 느낌 같았다"고 회상했다.
 
이날 배우들은 한 목소리로 출연 배우들 사이가 남달랐다며 친밀감을 강조했다. 윤보미는 "촬영 전후로 자주 모였다"면서 "연기에 대해서 이야기도 하고 함께 재밌게 놀던 추억들이 많다"고 했다. 마음이 잘 통했던 배우들은 촬영이 없는 날 게스트하우스로 여행을 떠났다고 한다. 최만수 역의 장준현은 "배우들이 대부분 어린 나이 때부터 일을 시작해 여행 경험이 많지 않을 것 같아 여행의 재미를 알려주고 싶었다"면서 "게스트하우스에서 다른 투숙객 분들과 기타 치면서 노래도 함께 했다"고 설명했다.
  
 배우 장준현(최만수 역)이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습.

배우 장준현(최만수 역)이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습. ⓒ SBS

 
촬영 중 어려웠던 기억을 묻자 윤보미는 극 중 하주석이 강한별에게 프러포즈하는 장면을 꼽았다. 윤보미는 "촬영을 계획한 날부터 날씨가 우중충했던 바람에 가장 마지막 날로 촬영을 미뤘다"면서 "그럼에도 기대해도 좋을 만큼 영상은 잘 나온 것 같아서 다행이다"고 전했다.
 
새로운 인물과 달라진 전개
 
시즌 2에는 새로운 인물도 등장한다. 이우진 역의 이종원이 바로 그 주인공이다. 이종원은 채소학과 1학년 신입생 이우진을 연기한다. 한식 셰프가 되고자 호주에서 날아온 이우진. 그는 유진에게 자신의 마음을 표현해보지만 냉랭한 반응만 돌아올 뿐이다. 하지만 이런 반응에도 아랑곳하지 않고 긍정적인 마음으로 계속 직진한다. 이종원은 "처음 촬영 현장에 갔을 때 많이 긴장되었지만 모두들 먼저 마음을 열고 다가와 줘서 금방 친해졌다"며 시즌 2에 합류한 소감을 전했다.
 
이종원이 자신과 커플연기를 하게 될 것이라는 소식을 들은 이민지는 "웹드라마 계에 잘 나가는 미남 배우의 상대라서 부담스러웠다"면서 "걱정했지만 막상 촬영에 들어가니 비슷한 나이 또래고 좋아하는 것도 비슷해져서 편했던 기억이 난다"고 말했다.
  
 배우 이민지(신유진 역)와 이종원(이우진 역)의 모습.

배우 이민지(신유진 역)와 이종원(이우진 역)의 모습. ⓒ SBS

 
극 중 이민지는 겉으로 보기에는 차갑고 이성적이지만 속은 감성적이고 소심한 신유진 역을 연기한다. 자신의 의도와 달리 말을 굉장히 차갑게 하는 것이 그의 특징이다. 그는 "시즌1에서는 인공지능인간처럼 감정이 없었다면 밝은 에너지를 가지고 있는 우진을 만나면서 인간적인 감정을 갖게 된다"면서 드라마에 대한 기대감을 불러 일으켰다.

<농부사관학교>는 오는 15일 밤 12시 5분에 첫 방송된다.
 
댓글1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