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규 시즌 2위 SK 와이번스의 시즌은 씁쓸하게 종료되었다. SK는 지난 17일 문학구장에서 펼쳐진 플레이오프 3차전에서 키움 히어로즈에 1-10으로 참패해 3전 전패로 탈락했다. 장기간 1위를 독주하던 팀답지 않은 허망한 귀결이었다.

한국시리즈 진출 실패로 SK는 스토브리그가 시작되었다. 당초 이번 스토브리그는 에이스 김광현의 메이저리그 진출에 대한 논의가 이루어질 가능성이 높았다. 만일 SK가 지난해에 이어 한국시리즈 2연패에 성공할 경우 김광현의 메이저리그 진출은 급물살을 탈 가능성이 높았다.
 
 제2의 전성기를 맞은 SK 에이스 김광현

제2의 전성기를 맞은 SK 에이스 김광현ⓒ SK 와이번스

 
하지만 SK가 시즌 막판 2위로 추락하고 이어진 플레이오프에서도 허무하게 무너지며 김광현 본인이 메이저리그 진출을 입에 올리기는 어려운 상황이 되었다. SK 구단 역시 내년 우승 재도전을 위해 김광현이 SK에 잔류하기를 바라는 눈치다. 

올시즌 김광현은 메이저리그 스카우트들을 몰고 다녔다. 그러나 김광현이 메이저리그 진출을 도모한다면 사실상 현 시점이 마지막 기회라 해도 과언이 아니다. 1988년생인 그는 내년에 만 32세 시즌을 맞게 된다. 

더 이상 늦춰질 경우 나이 때문에 메이저리그에서 관심을 보이지 않을 가능성이 높다. 진출하더라도 계약 금액이 낮아질 가능성도 있다. 그럴 경우 보직부터 손해를 보는 부정적 시나리오가 될 전망이다. 

지금까지 김광현의 팀 공헌도는 두말할 나위도 없다. 2007년 1차 지명으로 SK의 유니폼을 입은 이래 올해까지 통산 298경기에 등판해 136승 77패 2홀드 평균자책점 3.27을 기록했다. 

김광현이 입단하기 전까지 한국시리즈 우승을 경험하지 못했던 SK이지만 그가 마운드를 굳건히 지키는 동안 4번의 한국시리즈 우승을 차지했다. 김광현의 존재 덕분에 SK는 신흥 명문 구단으로 자리매김했다 해도 과언이 아니다.
 
 SK 김광현 최근 5시즌 주요 기록 (출처: 야구기록실 KBReport.com)

SK 김광현 최근 5시즌 주요 기록 (출처: 야구기록실 KBReport.com)ⓒ 케이비리포트

 
SK에 대한 애정과 충성도를 견준다면 김광현은 누구에게도 뒤지지 않는 선수다. 지난 플레이오프에서도 두 외국인 선발 투수 산체스와 소사가 모두 실망스러운 투구를 했지만 1차전 선발 김광현은 5이닝 5피안타 1볼넷 8탈삼진 무실점으로 자기 몫을 다했다. 

당초 김광현은 패스트볼과 슬라이더 투 피치에 가까웠다. 하지만 두 가지 구종만으로는 큰 무대에 진출해도 성공하기 어렵다는 지적을 의식했는지 포크볼과 커브를 추가하면서 완급 조절 능력까지 갖추게 되었다. 

팔꿈치 수술 후 첫해였던 지난해는 투구 이닝 제한으로 관리를 받았다. 하지만 복귀 2년차인 올해는 190.1이닝을 던지며 17승 6패 평균자책점 2.51 WAR(케이비리포트 기준) 6.7을 기록해 풀타임 선발 로테이션 소화가 문제가 없음을 입증했다.  
 
 올 시즌 190.1이닝을 던지며 풀타임을 소화한 SK 김광현

올 시즌 190.1이닝을 던지며 풀타임을 소화한 SK 김광현ⓒ SK 와이번스

 
김광현은 FA 4년 계약 중 2년을 남기고 있는 터라 SK 구단의 대승적 결단 없이는 큰 무대를 노크할 수 없다. 올 시즌 굴욕을 씻어내고 내년에 우승에 재도전하려는 가운데 전력 약화를 우려하는 SK의 입장은 충분히 납득할 수 있다. 

하지만 그동안 김광현의 헌신을 감안하면 구단이 대승적인 결단을 내려한다는 목소리도 나오고 있다. 김광현의 메이저리그 진출에 대해 SK 구단이 어떤 결정을 내리게 될지 주목된다.

[관련 기사] '공수 부진' 이재원, '69억 포수' 위용은?

[기록 참조: 야구기록실 KBReport.com(케이비리포트), KBO기록실, STATIZ]  

☞ 관점이 있는 스포츠 뉴스, '오마이스포츠' 페이스북 바로가기
덧붙이는 글 (글: 이용선 /감수: 김정학 기자) 기사 문의 및 스포츠 필진·웹툰작가 지원하기[ kbr@kbreport.com ]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대중문화/스포츠 컨텐츠 공작소 www.kbreport.com (케이비리포트)입니다. 필진 및 웹툰작가 지원하기[kbr@kbreport.com]

  •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