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 클래스' 동건-케니-제이유-웅기-찬, 긴장된 자리 4일 오후 서울 논현동의 한 호텔에서 열린 글로벌 K팝 아이돌 성장 일기 <월드 클래스(World Klass)> 제작발표회에서 연습생 동건, 케니, 제이유, 웅기, 찬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월드 클래스(World Klass)>는 '10가지 동양의 가치관을 지향하는 오케스트라'라는 의미를 담고 있는 글로벌 아이돌 프로젝트 그룹 TOO(Ten Oriented Orchestra)의 멤버 10인을 선정하는 글로벌 리얼리티 오디션 프로그램이다.

▲ [오마이포토] '월드 클래스' 동건-케니-제이유-웅기-찬, 긴장된 자리 ⓒ 이정민


4일 오후 서울 논현동의 한 호텔에서 열린 글로벌 K팝 아이돌 성장 일기 <월드 클래스(World Klass)> 제작발표회에서 연습생 동건, 케니, 제이유, 웅기, 찬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월드 클래스' 동건, 긴장된 자리 4일 오후 서울 논현동의 한 호텔에서 열린 글로벌 K팝 아이돌 성장 일기 <월드 클래스(World Klass)> 제작발표회에서 연습생 동건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월드 클래스(World Klass)>는 '10가지 동양의 가치관을 지향하는 오케스트라'라는 의미를 담고 있는 글로벌 아이돌 프로젝트 그룹 TOO(Ten Oriented Orchestra)의 멤버 10인을 선정하는 글로벌 리얼리티 오디션 프로그램이다.

연습생 동건 ⓒ 이정민

  
'월드 클래스' 케니, 긴장된 자리 4일 오후 서울 논현동의 한 호텔에서 열린 글로벌 K팝 아이돌 성장 일기 <월드 클래스(World Klass)> 제작발표회에서 연습생 케니가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월드 클래스(World Klass)>는 '10가지 동양의 가치관을 지향하는 오케스트라'라는 의미를 담고 있는 글로벌 아이돌 프로젝트 그룹 TOO(Ten Oriented Orchestra)의 멤버 10인을 선정하는 글로벌 리얼리티 오디션 프로그램이다.

연습생 케니 ⓒ 이정민

  
'월드 클래스' 제이유, 긴장된 자리 4일 오후 서울 논현동의 한 호텔에서 열린 글로벌 K팝 아이돌 성장 일기 <월드 클래스(World Klass)> 제작발표회에서 연습생 제이유가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월드 클래스(World Klass)>는 '10가지 동양의 가치관을 지향하는 오케스트라'라는 의미를 담고 있는 글로벌 아이돌 프로젝트 그룹 TOO(Ten Oriented Orchestra)의 멤버 10인을 선정하는 글로벌 리얼리티 오디션 프로그램이다.

연습생 제이유 ⓒ 이정민

  
'월드 클래스' 웅기, 긴장된 자리 4일 오후 서울 논현동의 한 호텔에서 열린 글로벌 K팝 아이돌 성장 일기 <월드 클래스(World Klass)> 제작발표회에서 연습생  웅기가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월드 클래스(World Klass)>는 '10가지 동양의 가치관을 지향하는 오케스트라'라는 의미를 담고 있는 글로벌 아이돌 프로젝트 그룹 TOO(Ten Oriented Orchestra)의 멤버 10인을 선정하는 글로벌 리얼리티 오디션 프로그램이다.

연습생 웅기 ⓒ 이정민

  
'월드 클래스' 찬, 긴장된 자리 4일 오후 서울 논현동의 한 호텔에서 열린 글로벌 K팝 아이돌 성장 일기 <월드 클래스(World Klass)> 제작발표회에서 연습생 찬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월드 클래스(World Klass)>는 '10가지 동양의 가치관을 지향하는 오케스트라'라는 의미를 담고 있는 글로벌 아이돌 프로젝트 그룹 TOO(Ten Oriented Orchestra)의 멤버 10인을 선정하는 글로벌 리얼리티 오디션 프로그램이다.

연습생 찬 ⓒ 이정민

 

<월드 클래스(World Klass)>는 '10가지 동양의 가치관을 지향하는 오케스트라'라는 의미를 담고 있는 글로벌 아이돌 프로젝트 그룹 TOO(Ten Oriented Orchestra)의 멤버 10인을 선정하는 글로벌 리얼리티 오디션 프로그램이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