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R 5순위로 우리카드에 지명된 장지원

1R 5순위로 우리카드에 지명된 장지원ⓒ 청춘스포츠

 
16일 청담 리베라호텔 3층 베르사이유홀에서 개최된 2019-20시즌 남자 프로배구 신인 선수 드래프트에서 장지원(리베로·남성고)이 1라운드 5순위로 우리카드에 지명됐다.

이번 드래프트에서는 김명관(S·경기대), 홍상혁(L·한양대), 알렉스(R, C·경희대)를 비롯한 대학생 신청자 41명과 고등학교 졸업예정자 2명까지 총 43명의 학생 선수들이 프로 진출을 향한 도전장을 내밀었다.

장지원은 쟁쟁한 형들을 제치고 1라운드에 지명된 유일한 고교생이었다. 그는 2018 U-19 / 2019 U-18 유스 대표팀에서 뛰었던 유망주다. 지난 2019 태백산배 전국남녀 중고배구대회에서는 최우수 선수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그 가능성을 인정받아 당당하게 1라운드 5순위로 우리카드 유니폼을 입었다.
 
 1R 5순위로 우리카드에 지명된 장지원

1R 5순위로 우리카드에 지명된 장지원ⓒ 청춘스포츠

 
장지원은 주위에서의 추천과 더 강한 볼을 받아보기 위해 얼리 드래프트를 참가하게 되었다고 말했다. "1라운드에 지명된 것이 믿기지 않고 매우 떨렸다. 우리카드에 뽑혀 영광이다"라고 기뻐했다.

롤 모델로는 같은 학교 출신인 대한항공의 백광현을 꼽았다. 소속팀 우리카드의 주전 리베로 이상욱에게서도 많은 것을 배우고 싶다며 의지를 보였다.

현재 우리카드에는 이상욱, 박광희, 신동광 등 3명의 리베로가 자리 잡고 있다. 선배들이 많지만 장지원은 "제일 어린 만큼 파이팅도 많이 하고 열심히 형들에게 배워 성장하겠다. 또 이번 시즌 실전 경기에 투입될 수 있도록 열심히 뛰겠다"라며 신인다운 당찬 포부를 밝혔다.

☞ 관점이 있는 스포츠 뉴스, '오마이스포츠' 페이스북 바로가기
덧붙이는 글 청춘스포츠 10기 유은화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