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인조 걸그룹 에버글로우가 두 번째 앨범을 발매하고 더욱 성숙해진 모습으로 돌아왔다. "데뷔 준비와 컴백 준비는 마음 자체가 다르더라"며 "컴백인 만큼 더 발전하고 성장한 모습을 보여드리려고 정말 열심히 준비했다"는 이들은, 눈빛부터 더욱 강렬해져 있었다. 

에버글로우의 두 번째 싱글앨범 < HUSH(허쉬) >의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19일 오후 서울 광나루의 한 공연장에서 열렸다.

타이틀곡 'Adios(아디오스)'... 시크와 강렬함
 
에버글로우 에버글로우가 두 번째 싱글 앨범 <허쉬>를 발표하고 쇼케이스를 열었다. 타이틀곡은 '아디오스'다.

▲ 에버글로우에버글로우가 두 번째 싱글 앨범 <허쉬>를 발표하고 쇼케이스를 열었다. 타이틀곡은 '아디오스'다.ⓒ 위에화엔터테인먼트

  
"여름 하면 상큼하고 청량한 곡들이 많은데, 저희 에버글로우는 강렬하고 파워풀한 타이틀곡으로 차별화를 시도했다. 한 번 들으면 귀에 착 감기는 멜로디와 에너지 넘치는 퍼포먼스가 특징인데, 그 부분을 잘 봐 달라."

리더 이유는 타이틀곡 'Adios(아디오스)'를 소개하며 "(연인 사이에서) '처음부터 주인공은 나였어야 해'라는 가사가 인상적인데, 8월 가요계의 주인공이 되고 싶은 마음도 동시에 담겨 있다"며 재치 있게 곡을 소개했다.  

이런은 "타이틀곡 '아디오스'를 맨 처음 들었을 때 '이거다!' 싶었다"며 "강렬한 비트와 매혹적인 분위기 너무 멋있었어 정말 이 곡으로 잘 해보고 싶다는 생각을 많이 했다"고 밝히기도 했다. 미아 역시 "시크함과 강렬함을 담기 위해서 엄청 노력했다"며 "저희 무대를 보시는 모든 분들께서 저희의 에너지를 받아 가시면 좋겠다"고 바람을 전했다.

덧붙여 시현은 "이 곡으로 컴백하면 우리의 모든 것을 쏟아 부을 수 있겠구나 싶었다"고 했고, 이유는 "퍼포먼스가 중요한 곡이어서 안무연습에 시간을 많이 쏟았다"며 이틀 동안 2~3시간을 자면서 연습할 때도 있었다고 당시를 회상했다. 

<수미네 반찬> 출연, 인지도 높아져
 
에버글로우 에버글로우가 두 번째 싱글 앨범 <허쉬>를 발표하고 쇼케이스를 열었다. 타이틀곡은 '아디오스'다.

▲ 에버글로우에버글로우가 두 번째 싱글 앨범 <허쉬>를 발표하고 쇼케이스를 열었다. 타이틀곡은 '아디오스'다.ⓒ 위에화엔터테인먼트

  
이들에게 근황을 물었다. 이에 미아는 "연습생 때는 데뷔가 다인 줄 알았는데 데뷔를 하고 보니 너무 준비할 것도 많고 시야도 넓어지더라"며 "저번 주에는 에버글로우의 첫 리얼리티 프로그램인 <에버글로우 랜드>를 첫 방영했는데, 그걸 찍는 데 근래에 시간을 많이 할애했다"고 밝혔다. 

"저희가 첫 완전체 예능으로 <수미네 반찬>을 촬영하고 왔다. 그 방송 덕분에 실시간 검색어 1위에도 올르면서 저희의 인지도를 높일 수 있었다. <수미네 반찬>이란 프로그램의 위력을 느낄 수 있었다." (시현)

이어 아샤는 "첫 완전체 예능이어서 떨리는 마음이 가득했는데, 김수미 선배님으로부터 너무 많은 것을 배울 수 있어서 좋았다"고 말했다.

무대 '씹어 먹고', 신인상 타고 싶어
 
에버글로우 에버글로우가 두 번째 싱글 앨범 <허쉬>를 발표하고 쇼케이스를 열었다. 타이틀곡은 '아디오스'다.

▲ 에버글로우이런ⓒ 위에화엔터테인먼트

  
이들에게 새롭게 얻고 싶은 수식어가 있는지 물었다. 이 질문에 이들은 망설이지 않고 "무대를 씹어 먹는 아이돌이 되고 싶다"고 대답했다. 그렇다면 구체적인 목표는 무엇일까. 이 추가 질문에 이유는 "목표는 크게 가지라고, 1위를 하는 것이 우리의 목표"라고 말했다. 더불어 "특색 있고 매력 있는 가수가 되는 것이 궁극적인 목표"라고 부연하기도 했다. 

올해 걸그룹 신인상 경쟁이 치열할 것으로 예상되는데, 신인상 수상이란 처음 목표는 여전한지도 물었다. 이 질문에 이유는 "우리처럼 다른 팀들도 똑같이 열심히 할 것이다. 무대에 서서 그들과 같이 즐길 수 있다는 것만으로도 저희에겐 큰 기쁨"이라며 "하지만 목표엔 변함이 없다. 앞으로도 좋은 모습 보여드리면 에버글로우가 신인상이란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있을 거라 확신한다"고 당당한 태도로 답했다.
 
에버글로우 에버글로우가 두 번째 싱글 앨범 <허쉬>를 발표하고 쇼케이스를 열었다. 타이틀곡은 '아디오스'다.

▲ 에버글로우에버글로우가 두 번째 싱글 앨범 <허쉬>를 발표하고 쇼케이스를 열었다. 타이틀곡은 '아디오스'다.ⓒ 위에화엔터테인먼트

 
댓글1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음악이 주는 기쁨과 쓸쓸함. 그 모든 위안.

  •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top